2019.02.11 (월)

  • 맑음동두천 -5.7℃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6.0℃
  • 맑음대전 -3.8℃
  • 맑음대구 -2.0℃
  • 맑음울산 0.3℃
  • 흐림광주 -0.9℃
  • 맑음부산 1.2℃
  • 흐림고창 -2.2℃
  • 흐림제주 3.7℃
  • 맑음강화 -4.6℃
  • 맑음보은 -3.6℃
  • 맑음금산 -3.4℃
  • 흐림강진군 -0.1℃
  • 맑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1.4℃
기상청 제공

국제일반

벨로다인 임원, 자율주행 및 운전자 보조 위한 자사의 획기적 라이더 기술에 대해 발표

벨로다인의 미르체아 그라두 품질 및 유효성 담당 수석 부사장, ‘국제 VDI컨퍼런스-자율 센서 시스템’에서 첨단 안전 라이더 솔루션의 유효성 입증에 대해 설명

(포탈뉴스) 미르체아 그라두 벨로다인 라이더(이하 ‘벨로다인’) 품질 및 유효성 담당 수석 부사장이 독일 뮌헨에서 2월14일 개최되는 국제 데스크톱 가상화 컨퍼런스-자율 센서 시스템에서 라이더 기술에 관해 발표할 예정이다.

이 회의에서 그라두 박사는 라이더 센서가 자율주행 자동차와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지원하기 위해 시험하고 유효성을 성공적으로 입증하는데 반드시 필요한 요소를 개관할 예정이다.

국제 자동차공학회 임원이자 2018년도 회장인 그라두 박사는 라이더 센서를 시험하고 유효성을 입증하는데 필요한 요건과 방법을 확인하기 위해 자율주행차 업계가 비경쟁적으로 협력할 것을 제안할 예정이다. 이 제안은 업계의 표준이 되고 모든 관련 업체들이 사용할 수 있는 센서 유효성이 확인된 품목의 저장소를 마련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벨로다인은 자동차 OEM과 상위 부품 공급업체들의 엄격한 안전성 및 신뢰성 요건을 충족시키는 라이더 센서를 제조하고 유효성을 입증하는데 10여년의 경험을 갖고 있다. 회사는 자체의 유효성 입증 역량과 외부 시험소 네트워크를 갖추고 있다. 또 회사는 자동차, 기술 및 상용차 부문 고객이 수백만 마일의 도로 주행을 통해 얻은 지식도 확보하고 있다.

그라두 박사는 “자율주행차 부문 업체들은 항공 산업 업체들이 안전성 이슈를 위해 협조하듯이 안전한 자율주행차를 출시하기 위해 서로 협력할 필요가 있다”며 “벨로다인은 이 같은 업계 학습경험을 센서 유효성을 입증하는데 엄격히 적용하고 특히 안전성 위험성이 높은 복합 경계 조건에 대응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국제 데스크톱 가상화 컨퍼런스에서 그라두 박사는 첨단 라이더 솔루션을 개관하고 라이더 부문 시장과 특정 세부 요건을 짚어볼 예정이다. 그는 라이더 구성요소를 시험하고 시스템의 유효성을 입증하는데 고려해야 할 주요 사항을 설명할 것이다. 또 그는 차로 이탈방지 보조, 자동 긴급제동, 적응형 순항 제어 등 첨단 운전자 보조 기능을 제공하는데 있어서 라이더가 갖는 안전성 및 표준화의 의미도 검토할 예정이다.

벨로다인과 국제 데스크톱 가상화 컨퍼런스는 회의 참가자들이 운전자 보조 시스템에 관한 지식을 넓힐 수 있게 하기 위해 컨퍼런스 웹사이트에 운전자 보조 기술에 관한 백서를 게시했다. 이 백서는 국제 자동차공학회가 정의한 자동차 자율주행의 수준, 라이더 센서의 장점, 그리고 라이더가 안전성 우선 접근방법을 통해 운전자 보조 기능을 얼마나 크게 진전시킬 수 있는지 등을 설명한다.

‘첨단 라이더 솔루션의 안전성과 시험 및 유효성 입증 기회’를 주제로 하는 그라두 박사 세션은 2월 14일 오전9시~9시30분 뮌헨 릴라노 호텔에서 열린다.

벨로다인의 제품 포트폴리오는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운행을 가능하게 하는 인지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제공하여 자율주행차 및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용 모든 라이더의 요구사항을 충족시킨다. 벨로다인은 동급 최고의 범위와 해상도를 갖고 특정 방향과 주위를 감지할 수 있는 센서를 생산한다. 이러한 센서들이 제공하는 풍부한 컴퓨터 인지 데이터는 물체를 즉시 그리고 공간에 상관없이 탐지하여 안전한 운행이 가능하게 한다.

포토이슈


문재인 대통령 전국 시장·군수·구청장 초청 오찬 간담회 참석 (포탈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8일낮 12시부터 2시간 동안 청와대 영빈관에서 전국 시장·군수·구청장 215명을 초청해 오찬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는 민생의 최일선에서 일하는 기초 자치단체장과 국정운영 방향에 대해 공유하고, 상호 소통·협력을 도모하는 생산적인 자리였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2019년 국정운영기조, 한반도 정책, 경제운영정책 등 오전에 열린 국정설명회 결과를 요약보고 했으며, 기초단체장들은 고용위기지역 연장, 인구소멸 극복방안 마련, 사회복지예산 국고보조율 개선 등 당면한 지역현안을 건의했다. 간담회에서 강임준 전북 군산시장은 “지역 고용안정을 위해 정부가 지난해 4월 군산시를 고용위기지역으로 지정한 것에 감사드린다”면서도 “지정 1년이 지났지만, 여전히 지역의 고용상태와 경제가 개선되지 않아 고용위기지역 지정 기간 연장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이동권 울산 북구청장은 “울산 북구는 젊은 인구가 증가하는 특이한 지역인데, 민간 산부인과와 산후조리원이 부족한 실정”이라며 “공공 산후조리원 건립을 위해 복지부에 국비 지원을 호소했으나 예산과목이 없어 지원이 어렵다”는 답변을 들었다고 전했다. 이밖에도 간담

학생복 전문 기업 스쿨룩스, 함께하는 사랑밭 통해 교복 지원이 필요한 해외 난민 학생들에게 전달 (포탈뉴스) 1318세대와의 감성 소통으로 학생복 문화를 선도하는 기업 더엔진 스쿨룩스가 함께하는 사랑밭을 통해 8만6000벌의 교복을 저개발 국가에 기부했다. 오현택 대표이사는 “빈곤과 열악한 교육환경에 처해 있는 해외 난민 청소년들이 교복을 통해 자유롭게 꿈꾸고 도전할 수 있기를 바라는 취지에서 교복 기부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스쿨룩스가 후원하고 공동모금회가 지원한 8만6000벌의 교복은 2018년 6월 한국을 떠나 총 3개 국가의 아이들에게 배달되었으며 7일 전달이 모두 완료되었다. 캄보디아에서는 포이펫 고등학교 외 8개 학교로, 몽골은 3개 학교, 필리핀은 바기오 시티 외곽지역 등 주로 외곽과 사각지대에 있어 혜택을 받지 못하는 곳으로 전달이 이루어졌다. 사랑밭은 각 국가 교육부 및 현지 NGO와 협력하며 의류지원이 필요한 학생들을 선정하는 점에서도 신중을 기했다. 함께하는 사랑밭 필리핀 지부에서는 날씨가 더운 동남아 지역은 재킷이 필요하지 않을 수 있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산악지역 및 재난 상황에서 유용하게 쓰일 수 있다며 감사를 전했고 몽골 지부에서는 교복의 질이 좋아 학생들이 정말 선호한다며 아이들에게 입학 선물을 줄 수 있어 기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