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2 (화)

  • 맑음동두천 3.6℃
  • 구름많음강릉 8.6℃
  • 맑음서울 5.2℃
  • 대전 6.3℃
  • 흐림대구 9.0℃
  • 맑음울산 8.5℃
  • 맑음광주 5.8℃
  • 맑음부산 8.9℃
  • 구름많음고창 5.6℃
  • 박무제주 9.2℃
  • 맑음강화 5.0℃
  • 맑음보은 5.7℃
  • 맑음금산 5.6℃
  • 맑음강진군 7.3℃
  • 구름많음경주시 5.9℃
  • 맑음거제 7.9℃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인천시, 과적차량 예방 홍보 및 합동단속 실시

인천항·인천대교·영종 진입로 등에서 경찰 등과 합동단속 및 홍보활동 전개


(포탈뉴스)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과적으로 인한 민원발생을 최소화하고, 안전하고 쾌적한 도로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과적차량에 대한 예방 홍보 및 합동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합동단속에는 인천시와 중부경찰서, 인천대교(주), 신공항하이웨이(주), 명예감시원 등 50여명으로 특별 합동단속반을 구성해 관내 고정검문소 2개소와 인천항 남문, 인천대교 및 영종대교, 부평구 부평대로 등에서 실시한다.

단속 대상은 총중량 40톤, 축하중 10톤을 초과한 과적차량과 적재물을 포함해 길이 16.7m, 너비 2.5m, 높이 4.0m를 초과하는 차량이다.

단속에 적발되는 위반차량은 위반행위 및 위반 횟수 등에 따라 최대 3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종합건설본부에서는 2018년 관내 고정검문소 2개소와 이동단속반 5개반을 연중 가동해 884대의 과적차량을 적발하여 과태료를 부과한 바 있다.

김영화 종합건설본부 도로관리부장은 “도로의 파손을 방지하고, 도로에서 과적으로 인한 위험을 예방하기 위해 매분기 정기적인 과적예방 홍보 및 합동단속을 실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문희상 국회의장, ‘세계여성의 날’ 기념행사 참석 (포탈뉴스) 문희상 국회의장은 3월 8일(금) 오전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열린 ‘세계여성의 날’ 기념행사에 참석해 축하의 말을 전했다. 문 의장은 이 자리에서 “우리사회는 그동안 여성 인권향상과 차별 철폐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 과거에 비해 여성인권의 비약적인 신장이 이루어졌다고 생각한다”면서 “그러나 차별은 아직도 존재하고 있다. 유리천장은 두껍고 직업 선택권에도 여전히 제약이 남아있다. 여성을 대상으로 한 범죄가 지속적으로 발생해 안전한 삶을 살아야 할 권리를 온전히 누리지 못하고 있어 안타까운 현실이 아닐 수 없다”고 말했다. 문 의장은 이어 “오늘 여성의 날 기념식의 주제는 ‘여성과 경제’이다. 경제활동 분야에서도 많은 여성들이 노골적이거나 묵시적인 차별에 노출되어 있다”면서 “임금격차, 고용불안, 경력단절 등 여성의 경제활동을 위축시키는 문제를 우선적으로 해소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문 의장은 “여성은 우리 사회를 구성하는 절반의 존재다. 양성평등 문제는 무엇보다 중요한 국가적 과제로 다뤄져야 한다”면서 “여성이라는 이유로 차별받지 않고, 일과 가정이 양립할 수 있는 사회가 빨리 올 수 있도록 국가의 적극적인 역할이 필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