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8 (월)

  • 맑음동두천 16.3℃
  • 맑음강릉 12.0℃
  • 맑음서울 15.0℃
  • 맑음대전 18.0℃
  • 맑음대구 19.9℃
  • 구름조금울산 20.0℃
  • 구름조금광주 18.9℃
  • 구름많음부산 17.6℃
  • 구름많음고창 18.5℃
  • 맑음제주 15.8℃
  • 맑음강화 15.3℃
  • 맑음보은 17.6℃
  • 구름많음금산 18.4℃
  • 맑음강진군 19.9℃
  • 맑음경주시 21.1℃
  • 구름조금거제 20.7℃
기상청 제공

청와대

김정숙 여사, 치매 파트너와 함께하는 영화 「로망」특별시사회 관람


(포탈뉴스) 김정숙 여사는 1일 치매파트너 200여 명과 영화 ‘로망’을 관람했다. 이 자리에는 이창근 감독, 주연배우인 이순재, 정영숙 씨, 치매 파트너 200여 명과 함께했다.



영화가 끝난 후 가진 토크콘서트에서 이창근 감독은 “나의 행복은 무엇인지, 연락은 자주하고 사는지 우리 모두가 서로의 주위를 돌아봤으면 하는 마음에서 만들게 되었다.”며 제작배경을 설명했다.



치매안심센터에서 기억친구(치매파트너)로 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정무형 씨(22)는 “다른 사람이 아닌 내 가족이 기억을 잃을 수 있다는 걸 많은 이들이 알게 되어 서로 보듬으며 살아갈 수 있길 바란다.”며 치매에 대한 인식 변화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아내가 3년째 치매를 앓고 있다며 자신을 소개한 김종서 씨(82)는 “영화를 보는 내내 아내 생각에 가슴이 무척 아팠다. 아내를 돌보면서 힘든 점도 많았지만 그동안 평생 받은 도움을 죽는 그날까지 보답하는 마음으로 지내고 있다.”며 소회를 밝혔다. 또한 “치매안심센터에서 운영하는 여러 재활프로그램들을 통해 큰 도움을 받고 있다.”며 치매 파트너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에 김정숙 여사는 “대통령께선 노령화 사회에서 모든 가족이 겪고 있는 고통을 국가에서 책임지는 건 반드시 필요한 일이라고 말한다. 저도 순방을 가게 되면 다양한 나라의 치매 관련 시설을 가보곤 하는데 느끼는 점들이 많다.”며 벨기에 치매요양시설 방문 일화를 소개했다. “벨기에에서 만난 한 봉사자는 무척이나 즐거워 보였다. 힘든 일을 함에도 이렇게 즐거울 수 있는 이유가 무엇이냐 묻자 그는 ‘치매는 그냥 나이가 들면 생기는 거라고 생각하면 된다. 미리 걱정할 필요 없다. 당연한 일이라고 받아들이면 치매에 대한 공포 또한 사라진다. 그 공포가 없어야 치매를 앓고 있는 분들을 더욱 편하게 대할 수 있고, 그 즐거움은 나에게 다시 돌아온다.’고 말하더라.”며 “치매를 공포가 아닌 일상 속 평범함으로 받아들이기를 당부했다.



끝으로 김 여사는 영화시사회의 캐치프레이즈인 ‘우리가 당신과 함께합니다.’를 언급하며 “참 좋은 말이다. 우리 모두에게 파트너는 반드시 필요하다. 그리고 저도 여러분과 함께하고 있다는 말을 꼭 전하고 싶었다.”며 모든 치매 파트너(기억친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기사 및 사진제공 : 청와대

포토이슈




한화시스템, 성균관대와 인공지능 및 제조 DT 분야 MOU 체결 (포탈뉴스) 한화시스템이 성균관대학교와 을지로 파인에비뉴에서 한화시스템 김경한 대표이사와 성균관대학교 이종석 인포사이언스 연구실장 등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인공지능 및 제조 DT 분야 기술개발 및 사업추진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4일 밝혔다. 제조 DT란 제조산업에 디지털 혁명을 실현하고 제조업의 새로운 미래를 만드는 4차 산업혁명 시대 핵심 분야로 국내 제조 DT 분야에서는 스마트팩토리가 대표적 사례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인공지능 알고리즘 및 스마트팩토리 모델 공동 연구, 인공지능 기술 기반의 지능화 과제 공동 발굴 및 수행, 상호 기술 자문 및 컨설팅 제공, 관련 교육 프로그램 기획 및 제공, 우수 인재 대상 채용 연계제도 운영 등 다양한 산학협력 활동을 추진하게 된다. 한화시스템은 공동 연구과제 발굴과 사업기회 창출을 책임지게 되며 이를 위해 다양한 사업분야에서 축적한 전문 노하우와 영업역량을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한화시스템은 2017년 인공지능, 스마트팩토리, 블록체인,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 시대 핵심 기술분야를 전략 사업영역으로 선정한 바 있으며, 관련 기술력 확보 및 인재 육성을 위해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