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5 (월)

  • 맑음동두천 8.0℃
  • 맑음강릉 12.7℃
  • 맑음서울 10.1℃
  • 맑음대전 9.1℃
  • 맑음대구 11.5℃
  • 맑음울산 12.5℃
  • 맑음광주 8.7℃
  • 맑음부산 12.0℃
  • 맑음고창 10.0℃
  • 맑음제주 14.1℃
  • 맑음강화 11.2℃
  • 맑음보은 8.6℃
  • 맑음금산 7.3℃
  • 맑음강진군 11.1℃
  • 맑음경주시 12.0℃
  • 맑음거제 12.3℃
기상청 제공

경제일반

베리타스 넷백업, IBM 마켓플레이스에서 이용 가능

하이브리드 및 멀티클라우드 워크로드를 위한 통합 데이터 보호 제공

(포탈뉴스) 전 세계 엔터프라이즈 데이터 보호 및 소프트웨어 정의 스토리지 시장의 글로벌 선도 기업 베리타스테크놀로지스가 자사의 대표 솔루션인 베리타스 넷백업을 IBM 마켓플레이스에서 이용 가능하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이로써 IBM 클라우드와 베리타스 고객은 업계 최고의 데이터 백업 및 보호 솔루션을 쉽게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

베리타스 넷백업은 기업의 규모에 관계없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와 온프레미스를 비롯한 모든 위치의 데이터를 관리하고 보호할 수 있도록 돕는다. 베리타스 넷백업은 기업 고유의 과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설계돼 클라우드 도입 과정에서 데이터를 쉽게 마이그레이션하고 보호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IBM은 이번 협력을 통해 IBM 마켓플레이스에서 추천 세일즈 또는 BaaS 형태로 넷백업이 보다 폭넓게 사용될 수 있도록 제공해나갈 계획이다.

바바라 스피첵 베리타스 글로벌 채널 및 제휴 담당 부사장은 “베리타스는 모든 규모의 기업들이 신속하게 클라우드를 도입할 수 있도록 기업 데이터를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내에서, 그리고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로부터 손쉽게 이전할 수 있도록 지원해왔다”며 “앞으로 베리타스는 IBM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전 세계 다양한 산업군에 분포해 있는 IBM과 베리타스의 기존 및 신규 고객에게 업계 최고의 미션 크리티컬 데이터 스토리지 및 보호 솔루션을 제공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데이터가 급속히 성장하고 클라우드 및 가상 환경 전반에서 데이터 파편화가 심화되는 상황에서 유일한 대안으로 통합 데이터 보호가 주목받고 있다. 통합 데이터 보호는 IT 조직이 데이터가 저장된 위치에 상관없이 비용 및 리스크를 최소화하고 필요한 서비스 레벨을 달성할 수 있게 한다. 베리타스의 업계 최고의 백업 기술은 IBM에서 제공하는 최정상 매니지드 서비스의 형태로 기업들이 필요로 하는 데이터 보호를 제공하며 비용 절감 및 복잡성을 해소하고 컴플라이언스 요건을 충족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스피첵 부사장은 “베리타스와 IBM은 지난 10년간 협력을 통해 기업들이 데이터 트랜스포메이션 및 마이그레이션을 가속화하고, 클라우드로 데이터 보호 역량을 확장하는 동시에 미션 크리티컬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가용성을 보장하는 데이터 관리 및 통합 데이터 보호 솔루션을 지원해왔다”고 덧붙였다.

베리타스와 IBM의 엔터프라이즈 솔루션은 물리 및 가상, 클라우드 환경 모두에서 일관되게 이용할 수 있는 뛰어난 툴을 제공한다.

클라우드로의 데이터 이전 및 보호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IBM 마켓플레이스의 넷백업 테스트 드라이브에서 확인 가능하다.

포토이슈


더민주당,정치아카데미 우리시대,정의란무엇인가? 주제로 개최 (포탈뉴스)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정치아카데미교육원(원장 김현삼 의원, 안산7)이 주최, 주관한 정치아카데미 1강이 표창원 국회의원의 의 주제로 경기도의회 소회의실에서 추민규 정치아카데미교육원 부원장(하남2)의 사회로 열렸다.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정치아카데미는 제9대 전반기 지방정치인을 위한 인문학과 정치현안 등에 대한 지식확대를 목적으로 설치한 도의원 교육과정으로 제9대 이후 위탁과정과 직영과정을 추진해왔다. 2019년 상반기 더불어민주당 정치아카데미는 정치특강 등 5개 강좌로 구성되며 이번 정치아카데미는 전국 지방의회 최초로 지방의회 교섭단체가 주최, 주관하여 중앙당으로부터 교육연수시간을 인정받는 공식 강좌로 개설된 점이 특징이다. 오늘 강의를 통해 표창원 국회의원은 “정의는 죽어있는 것 같지만 여전히 작동되고 있다” “다만 미묘하고 오묘한 ‘정의의 역습’은 언제나 존재한다”며 정의의 본질에 관한 인류학적, 진화생물학적, 사회적 관점의 설명을 이어갔다. 표창원 의원은 ‘정의의 문제’를 바라볼 때 “정의의 상대적 속성으로 인하여 발생하는 이른바 성찰하지 않는 ‘게으른 정의’와 역사의식의 결여 내지는 조급성에서 발생하는 ‘성급한 정의’를 경계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