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9 (금)

  • 맑음동두천 18.3℃
  • 맑음강릉 14.1℃
  • 맑음서울 19.1℃
  • 흐림대전 17.9℃
  • 흐림대구 12.0℃
  • 흐림울산 12.0℃
  • 흐림광주 18.5℃
  • 흐림부산 14.5℃
  • 흐림고창 17.4℃
  • 맑음제주 21.3℃
  • 맑음강화 18.2℃
  • 구름많음보은 12.8℃
  • 흐림금산 17.8℃
  • 흐림강진군 16.2℃
  • 흐림경주시 12.6℃
  • 흐림거제 14.6℃
기상청 제공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 군 장성 진급 및 보직 신고 받다


(포탈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청와대 본관에서 군 장성 진급 및 보직 신고를 받고 신고자 내외와 환담을 가졌다.



서욱 신임 육군참모총장은 “9.19 군사합의 당시 합참 작전본부장으로 군사대비태세를 담당했다. ‘힘을 통한 평화’를 잘 이해하고 있다”며 “9.19 군사합의가 제대로 이행되도록 하겠다. 현장의 장병들과 함께 자신감 있게 업무를 수행해 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국방개혁 2.0도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원인철 신임 공군참모총장은 “역사적인 전환기에 직책을 수행하게 되었는데, 봉산개도 우수가교(蓬山開道 遇水架橋)의 정신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어 “국가를 보위하고 국민을 지키는 일에 최선의 노력을 다해 국민들께 사랑받는 군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승도 해병대사령관 배우자는 “올해가 해병대 창설 70주년으로 해병대 가족이 화합해 더 발전하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해병대 창설 70주년을 축하합니다”라고 화답했다.



김종삼 해군사관학교장 배우자는 “지난 3.5일 해군사관학교 졸업 및 임관식에 문재인 대통령 내외분이 참석하셔서 매우 기뻤다”며 “문 대통령께서 해상사열을 받는 모습은 오래도록 기억에 남는다”고 소감을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마무리 말씀으로 다음과 같이 말했다.

“오늘 말씀하시는 여러 포부들, 각오들, 배우자님들 말씀까지 다들 아주 참 든든했습니다. 우리는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 정착이라는 것이 우리 민족적 과제이고, 그 가장 선봉에 우리 군이 서 있다는 사실을 늘 명심해 주시기 바랍니다.‘칼은 뽑았을 때 무서운 것이 아니라 칼집 속에 있을 때가 가장 무섭다’고 하듯이 군도 전쟁이 일어나지 않도록, 감히 도발하지 못하도록 막아낼 때에 더 큰 위력이 있는 것이라고 믿습니다. 오늘 든든한 말씀들 해 주셨는데 앞으로 국방에 대해서는 국방부장관님, 합참의장님, 지휘관 여러분께 전적으로 믿고 맡기겠습니다. 완전한 평화를 우리가 구축할 때까지 한마음으로 함께 나아가 주시기 바랍니다. 오늘 다시 한 번 축하드립니다. 고맙습니다.”라고 했다.









기사 및 사진제공 : 청와대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