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6 (금)

  • 흐림동두천 6.5℃
  • 흐림강릉 7.8℃
  • 서울 8.0℃
  • 흐림대전 9.0℃
  • 대구 10.7℃
  • 울산 10.7℃
  • 흐림광주 9.4℃
  • 부산 12.0℃
  • 흐림고창 9.6℃
  • 흐림제주 12.8℃
  • 흐림강화 6.7℃
  • 흐림보은 9.1℃
  • 흐림금산 8.1℃
  • 흐림강진군 10.2℃
  • 흐림경주시 10.4℃
  • 흐림거제 13.8℃
기상청 제공

뱃길관광 활성화 통한 내국인 관광객 유치

선사별 1개 노선 선정·지원…선상이벤트 등 맞춤형서비스 강화


(포탈뉴스) 제주특별자치도는 뱃길관광 활성화를 통한 내국인 관광객 유치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완도, 고흥, 부산, 목포 노선 중 선사별 1개 노선*을 선정(타깃노선)해, 집중 지원할 계획이다.

실버클라우드(완도-제주), 아리온제주(고흥-제주), 뉴스타(부산-제주), 퀸메리호(목포-제주)

특히, 선사와의 공동 선상이벤트와 제주홍보 시설 지원 등 여객편의서비스 제공을 통해 뱃길관광 수요층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선상이벤트는 ▲밀레니얼 새대(공연, 마술쇼, 웨딩촬영 등) ▲베이비부머 세대(미니콘서트, 영화관람 등) ▲수학여행단(SNS 이벤트 등 맞춤형 프로그램) 등 세대별 맞춤형으로 연중 추진한다.

실버클라우드(완도-제주) : 켈리그라피 체험, 마술쇼,

아리온제주(고흥-제주) : 결혼, 생일 등 기념일에 선물을 제공,

뉴스타(부산-제주) : 선상불꽃놀이, 웨딩촬영

퀸메리호(목포-제주): 한지공예, 비누만들기 체험

아울러, KTX-여객선사와 연계한 ‘레일쉽’ 상품(용산, 오송 출발)을 개발해 제주행 목포발 퀸메리호 탑승 시 승선료를 정가의 30~40% 할인하는 등 수도권 관광객 유치를 추진한다.

이 밖에도, 각종 대중매체를 활용해 뱃길관광을 홍보하고, 제주뱃길 통합 홍보물과 리플릿을 제작해 뱃길 관광객의 편의를 제공한다.

제주특별자치도 양기철 관광국장은 “제주관광을 유도하기 위한 뱃길홍보를 강화하고, 특히 향후 신규 취항노선에 대해서도 여객편의서비스 및 즐길거리 제공을 통해 침체된 국내관광 활성화를 도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2018년도 입도객 통계에 따르면, 제주도로 입도한 관광객 중 3.4%가 뱃길을 이용했으며, 뱃길관광객 추이는 전년 동기대비 8.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8년 99천명 → ’19년 107천명

제주뱃길 선박은 씨월드고속훼리 등 총 4개 선사에서 9척의 여객선이 운항하고 있으며, 노선은 완도, 목포, 여수, 고흥, 부산 등 7개 노선이다.

올해는 지난 세월호 사고이후 중단됐던 제주~인천 노선이 재개될 예정이며, 내년도에는 성산~녹동, 제주~삼천포 등의 노선이 신규 취항할 예정이어서 뱃길관광 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다.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