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1 (화)

  • 구름많음동두천 22.9℃
  • 흐림강릉 17.0℃
  • 구름조금서울 26.0℃
  • 구름조금대전 25.8℃
  • 구름많음대구 23.4℃
  • 구름조금울산 20.6℃
  • 구름많음광주 21.9℃
  • 구름조금부산 20.2℃
  • 구름많음고창 21.2℃
  • 맑음제주 22.0℃
  • 맑음강화 23.4℃
  • 구름많음보은 24.8℃
  • 맑음금산 24.9℃
  • 구름많음강진군 21.0℃
  • 구름조금경주시 20.0℃
  • 구름조금거제 20.8℃
기상청 제공

경제

가장 한국적인 도시! 안동의 매력이 뿜뿜!

(포탈뉴스) 올해 안동을 방문하는 대만 단체관광객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안동시는 5월까지 안동을 다녀간 대만 단체관광객이 280여 명으로 전년 대비 8배 이상 증가했으며, 6월에는 300여 명이 예약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안동시는 그간 대만 관광객 유치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 지난해 대만 가오슝 국제관광전 홍보에 이어, 올해 1월 대만 여행사 관계자를 대상으로 안동 팸투어를 진행했다.


4월에는 축제관광재단과 함께 대만 현지에서 안동여행상품 홍보 설명회를 하고 지역의 주요 관광자원과 안동의 매력을 소개하기도 했다.


특히, 대만 관광객들은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하회마을과 ▲자연이 아름다운 만휴정 등의 관광명소와 함께 ▲안동찜닭 만들기 체험, ▲한복체험 등 안동만의 특별한 체험프로그램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


한편, 안동시는 대만뿐만 아니라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해 4월 중국 상해 세계관광박람회 및 5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TPO 공동마케팅 홍보 설명회 등을 참가해 안동의 관광자원을 적극 홍보한 바 있다.


하반기에는 중국 연길 등지에서 스토리텔러 공연과 함께 안동을 소개하고, 오는 11월 중국 쿤밍 국제관광전에도 참가할 계획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대만은 중국, 일본에 이어 세 번째로 방한 관광객 수가 많은 국가로, 최근 대구 공항 항공편이 저비용항공사 국외노선 다양화로 전년 대비 36.6% 증가하는 등 대만과 안동의 시간적 거리가 더욱 가까워졌다”며, “이를 기회 삼아 실질적으로 관광상품을 판매하는 여행사와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더 많은 관광객 유치에 나설 것”이라 말했다.





뉴스출처 :안동시


포토이슈


경상북도의회, 독도 현지에서 결의안 만장일치 통과 (포탈뉴스) 경상북도의회(의장 장경식)는 6월 10일 오후 4시 30분 경상북도 울릉군 독도 현지에서 제309회 제1차 정례회 본회의를 열어, 지난 5월 9일 독도수호특별위원회 안으로 채택된 일본의 역사교과서 왜곡 중단 및 독도 영유권 주장 철회 촉구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처리했다. 독도 본회의에서 처리된 결의안은 일본 정부의 역사교과서 왜곡과 독도 영유권 주장이 대한민국 영토주권에 대한 중대한 도발행위로 미래지향적인 한ㆍ일 관계의 발전과 동북아시아 평화체계 구축에 걸림돌이 되고 있다고 규탄했다. 또한, 일본 정부에 왜곡된 역사교육을 중단하고, 초등학교 역사교과서 배부 계획을 전면 철회할 것을 요구하며, 독도에 대한 일체의 도발행위를 중단하고, 근거 없는 독도 영유권 주장을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했다. 이어서 우리정부에 대해서도 당당하고 확고한 영토주권 행사로 일본의 독도침탈 야욕에 강력하고 단호하게 대응할 것을 요구하며 경상북도의회는 300만 도민과 함께 우리의 땅 독도를 후손에게 온전히 물려주기 위해 일본의 독도 영토침탈 야욕에 결연히 맞설 것임을 천명했다. 경상북도의회 독도수호특별위원회 김성진 위원장(안동)은 “일본의 역사교과서 왜곡 및

안동시, 풍수해 대비 광고물 안전점검으로 안전한 도시조성에 박차! (포탈뉴스) 안동시는 올여름 자연재해에 의한 광고물 파손을 예방하고자 오는 6월 26일까지 풍수해 대비 광고물 안전점검에 나선다. 쁘라삐룬, 솔릭 등 대형 태풍이 왔던 지난해는 광고물로 인한 피해가 컸다. 특히 간판 낙하사고는 보행자와 차량에 큰 위험이 될 수 있어 풍수해 발생 시기 전 광고물에 대한 안전점검이 필수적이다. 이에 시는 풍수해 대비 광고물 안전점검에 나서기로 한 것이다. 이번 안전점검은 시와 (사)경북옥외광고협회 안동시지부 합동으로 3개 조를 편성해 동(洞)지역을 순찰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지며, 읍·면 지역은 해당 행정복지센터에서 점검할 계획이다. 점검 시 강한 바람에 의해 파손될 위험이 있는 간판은 즉시 보수하고, 바람에 날려 통행에 지장을 줄 수 있는 현수막은 직접 정비하도록 계도할 예정이다. 또한, 풍수해 발생 시 보행자에게 직접적인 피해를 줄 수 있는 입간판 등은 건물 내부로 옮기도록 해 안전한 보행환경을 조성할 방침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이번 풍수해 대비 안전점검을 시작으로 안전한 여름나기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며, 광고물로 인한 사고가 한 건도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안동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