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2 (수)

  • 맑음동두천 25.6℃
  • 맑음강릉 20.6℃
  • 구름조금서울 26.0℃
  • 구름조금대전 25.6℃
  • 구름조금대구 25.3℃
  • 맑음울산 21.0℃
  • 맑음광주 23.8℃
  • 구름조금부산 21.0℃
  • 구름조금고창 23.0℃
  • 구름많음제주 21.3℃
  • 맑음강화 22.3℃
  • 구름많음보은 24.4℃
  • 구름많음금산 24.6℃
  • 맑음강진군 24.1℃
  • 구름조금경주시 23.9℃
  • 맑음거제 26.1℃
기상청 제공

IT/과학/기타

안동시, ‘안동 알리미’기능개선 사업 추진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기능 개선해 시민소통 강화

(포탈뉴스) 안동시에서는 현재 운영 중인 ‘안동 알리미’의 기능 개선사업을 추진해 모바일을 통한 시민과의 소통을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이번 기능개선 사업은 매월 시민에게 인쇄물로 배부하던 까치소식지를 ‘모바일 까치 소식’으로 구현하고, 안정적인 시스템 운영환경 기반을 구축해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시민의 편의성 향상에 중점을 두고 진행된다. 안동 알리미의 기능 개선 서비스는 9월 초부터 제공할 예정이다.


안동 알리미는 지난 2017년 6월부터 운영해 오고 있으며, 꾸준한 홍보와 사용자들의 입소문으로 2019년 5월 현재 사용자 수가 3,700여 명에 이르고 있다. 시정 주요 업무는 물론 문화·공연 행사, 평생교육 강좌 등의 소식을 빠르게 받아 볼 수 있어 시민의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해는 행정전화번호부 서비스를 제공해 담당 직원, 부서, 업무 등을 쉽게 검색하고 클릭하면 해당 번호로 바로 연결돼 담당자와 통화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시민과 원활한 소통을 위해 힘쓰고 있다.


안동시 관계자는“이번 사업을 통해 시민이 스마트폰만 있으면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안동의 시정 소식을 알 수 있을 것”이라며, “모바일 행정서비스로 시민들과의 소통을 확대하고 유익한 공공정보를 제공하는 데 더욱 노력해가겠다.”고 밝혔다.



뉴스출처 :안동시


포토이슈


경상북도의회, 독도 현지에서 결의안 만장일치 통과 (포탈뉴스) 경상북도의회(의장 장경식)는 6월 10일 오후 4시 30분 경상북도 울릉군 독도 현지에서 제309회 제1차 정례회 본회의를 열어, 지난 5월 9일 독도수호특별위원회 안으로 채택된 일본의 역사교과서 왜곡 중단 및 독도 영유권 주장 철회 촉구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처리했다. 독도 본회의에서 처리된 결의안은 일본 정부의 역사교과서 왜곡과 독도 영유권 주장이 대한민국 영토주권에 대한 중대한 도발행위로 미래지향적인 한ㆍ일 관계의 발전과 동북아시아 평화체계 구축에 걸림돌이 되고 있다고 규탄했다. 또한, 일본 정부에 왜곡된 역사교육을 중단하고, 초등학교 역사교과서 배부 계획을 전면 철회할 것을 요구하며, 독도에 대한 일체의 도발행위를 중단하고, 근거 없는 독도 영유권 주장을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했다. 이어서 우리정부에 대해서도 당당하고 확고한 영토주권 행사로 일본의 독도침탈 야욕에 강력하고 단호하게 대응할 것을 요구하며 경상북도의회는 300만 도민과 함께 우리의 땅 독도를 후손에게 온전히 물려주기 위해 일본의 독도 영토침탈 야욕에 결연히 맞설 것임을 천명했다. 경상북도의회 독도수호특별위원회 김성진 위원장(안동)은 “일본의 역사교과서 왜곡 및