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0 (목)

  • 구름많음동두천 24.5℃
  • 맑음강릉 29.4℃
  • 구름많음서울 24.8℃
  • 구름많음대전 25.4℃
  • 연무대구 28.3℃
  • 구름조금울산 28.2℃
  • 구름많음광주 27.4℃
  • 연무부산 27.0℃
  • 구름많음고창 26.2℃
  • 박무제주 23.6℃
  • 구름많음강화 23.0℃
  • 구름많음보은 25.3℃
  • 구름많음금산 25.6℃
  • 구름조금강진군 28.6℃
  • 맑음경주시 29.7℃
  • 구름조금거제 29.3℃
기상청 제공

건강

경북도, 물놀이형 수경시설 운영관리 교육

여름철 물놀이형 수경시설 합동점검 등 수질관리 철저 당부

(포탈뉴스) 경상북도는 18일(화) 경상북도 환경연수원에서 본격적인 물놀이가 시작되기 전 물놀이형 수경시설 운영에 대해 수질관리 기준을 만족할 수 있도록 시군 환경 담당 및 수경시설 관리 담당자에 대한 교육을 실시했다.



물놀이형 수경시설이란 수돗물, 지하수 등을 인위적으로 저장 및 순환하여 이용하는 분수, 연못, 폭포, 실개천 등의 인공시설물 중 일반인에게 개방되어 이용자의 신체와 직접 접촉하여 물놀이를 하도록 설치된 시설을 말한다.


국가 및 도지사가 설치하는 시설은 지방환경청에, 그 외 시군 및 공공기관과 민간에서 설치하는 물놀이형 수경시설은 도에서 관리하고 있으나 사무위임 조례가 통과되면 올 10월 17일부터 아파트 등 민간부문은 시군에서 관리할 예정이다.


한편, 도는 오는 7~8월경 대구지방환경청과 물놀이형 수경시설을 대상으로 수경시설의 신고 및 수질검사 여부 등 수질기준 준수여부를 합동점검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수경시설 관리기준인 수질검사 주기(15일마다 1회이상) 준수 및 수질검사 적합 여부 ▲저류조청소 실시 여부 ▲수심기준 준수 여부 등이다. 특히 이번 점검기간 중에는 pH, 탁도, 대장균군, 유리잔류염소 등 4개항목에 대한 수질검사1)를 실시하며, 수질기준 초과 시설은 즉시 사용을 1) 수질검사 항목 및 기준 : pH(5.8~8.6), 탁도(4 NTU 이하), 대장균군(200 개체수/100 mL 이하), 유리잔류염소(0.4~4.0 mg/L) 중지시킨 후 수질 및 관리상태를 재점검해 수질이 개선 된 후 시설을 가동하여야 한다.


박기원 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최근 도심 내 어린이들의 놀이시설로 물놀이형 수경시설이 늘어나고 폭염으로 인해 이용객이 급증함에 따라 이번 물놀이형 수경시설 집중점검을 통해 도민과 아이들이 안심하고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안전한 물놀이 공간이 조성될 수 있도록 이용객들도 물놀이 신발 착용 등 간단한 준수사항을 잘 지켜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뉴스출처 :경상북도


포토이슈



부산시·법무부, 부산구치소 등 교정시설 통합이전 양해각서 체결 (포탈뉴스)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6월 19일(수) 오후 3시 30분, 정부과천청사에서 부산구치소, 부산교도소 등 교정시설 통합이전 계획에 대하여 법무부(장관 박상기)와 양해각서를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주요내용은 부산시 소재 교정시설(부산구치소, 부산교도소)을 강서구 대저동 일원으로 통합이전하며, 이전시설은 국유재산법 또는 국가재정법 등의 방식으로 시행하되 추후 상호 협의하여 결정한다는 것이다. 부산광역시 주례동의 부산구치소와 강서구 대저동 부산교도소는 건립된 지 약 45여년이 경과한 노후 시설로서 건축물의 안전을 담보하기 어려울 뿐만 아니라 열악한 과밀 수용 환경으로 수용자의 인권을 보호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변화한 도시 여건을 반영하지 못한 입지로 인해 낙후지역 활성화를 위한 통합이전 사업은 주민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다. 약 15여 년 전부터 이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중앙정부와 협의를 진행해왔으나 지금까지 표류하고 있었다. 민선7기 출범 후 화합과 상생이 가능한 대안으로 대저동 외곽의 친환경적 공간에 부산구치소와 부산교도소 등 법무시설을 통합하여 이전할 것을 법무부에 제안하였고 그 결과 이번 양해각서를 체결하게 된 것이다. 부산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