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6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1℃
  • 흐림강릉 25.1℃
  • 흐림서울 25.6℃
  • 흐림대전 22.7℃
  • 연무대구 21.4℃
  • 흐림울산 22.5℃
  • 광주 17.6℃
  • 부산 21.2℃
  • 흐림고창 18.9℃
  • 제주 20.7℃
  • 흐림강화 23.2℃
  • 흐림보은 22.7℃
  • 흐림금산 19.8℃
  • 흐림강진군 18.8℃
  • 흐림경주시 21.2℃
  • 흐림거제 20.1℃
기상청 제공

정치

도널드 트럼프 美 대통령 방한

(포탈뉴스) 청와대는 도널드 트럼프 美 대통령이 6월29일(토)부터 30일(일)까지 1박2일간 한국을 공식 방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지난 4월 워싱턴 한미 정상회담 시 문재인 대통령의 초청에 따른 것으로서 양 정상은 4월 회담 이후 약 80일 만에 정상회담이자 2017년 6월 첫 만남 이후 약 2년 만에 여덟 번째 정상회담을 갖게 되는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6월29일(토) 오후 한국에 도착할 예정이다.


다음날인 6월30일(일) 청와대에서 정상회담을 갖고, 한미동맹을 더욱 공고히 하면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통한 항구적 평화 구축을 위한 양국 간의 긴밀한 공조 방안에 관해 심도 있는 논의를 갖게 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6월30일(일) 오후 오산 공군기지에서 워싱턴으로 떠날 예정으로 알려졌다.




뉴스출처 :청와대


포토이슈


세종시의회 이태환 의원, 시 기록물 관리하는‘세종기록원’설립 제안 (포탈뉴스) 세종특별자치시의회(의장 서금택) 이태환 의원(조치원 신안.서창.봉산.신흥)은 세종기록원 설립을 통해 세종시 기록문화유산을 체계적으로 관리해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이태환 의원이 제56회 제1차 정례회 2차 본회의 중 5분 자유발언에서 제시한 자료에 의하면 영국과 프랑스 등 선진국에서는 기록저장소인 아카이브(archive)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수십에서 수백년 전부터 도시 차원의 아카이브가 구축돼 있다. 이 의원은 “공공기록물 제11조제1항에 따르면 ‘광역시.도 지방자치단체의 장은 조례로 정하는 바에 따라 영구기록물관리기관을 설치.운영해야 한다’고 명시돼 있다”며 “지자체 기록원 의무화 10년이 지난 만큼 세종시의 기록에 대한 체계적인 준비와 실천이 이뤄져야 할 시기”라고 말했다. 현재 국내의 경우 서울시가 지난 5월 서울기록원을 정식 개원하고 총 130만여점을 영구 보관할 수 있는 기록물 관리 공간을 운영 중이다. 이에 이 의원은 지역 어르신들의 자서전 제작 지원 사업을 제안했다. 실제 서울시 관악구의 ‘어르신 자서전 출간 사업’과 세종시 장군면 작은 도서관의 ‘그림책 자서전 만들기’ 등 다양한 형태로 해당 사업이 추진되고 있다. 이

다정초등학교, ‘생각그루’ 독서교육 주간 운영 (포탈뉴스) 다정초등학교(교장 노경숙, 이하 다정초)는 지난 17일부터 일주일간 학생 930여 명을 대상으로 ‘생각그루’ 독서교육 주간을 운영했다고 25일 전했다. ‘오늘의 나를 있게 한 것은 우리 마을 도서관이었다. 하버드 졸업장보다 소중한 것이 독서하는 습관이다.’라는 빌 게이츠의 명언처럼 다정초 학생들의 독서하는 습관을 형성하기 위해 기획된 이번 행사는 ▲독서 골든벨 ▲독서쿠폰 발행 ▲독후화 그리기(인상 깊은 장면 그리기) ▲독서 토론 ▲도서 홍보물 제작하기 등 다양한 학생 참여형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교내 도서관에서 치러진 ‘독서쿠폰 발행’은 독서교육 주간 동안 도서관을 방문한 학생들이 미션을 수행하고 5개의 도장을 획득하면 작은 상품을 주는 프로그램으로 학생들에게 도서관이 보다 친근한 공간이 될 수 있도록 기획한 프로그램이다. 각 학년별로 진행된 프로그램 중 ‘독후화 그리기’를 통해서는 자신이 읽었던 책 중 특별한 의미로 다가온 책을 선정하고 그 중 한 장면을 직접 그려봄으로써 책과 자신의 삶을 엮어보는 활동을 했다. 다정초 독서교육 주간의 메인 프로그램은 바로 ‘독서 골든벨’이었다. 학년별로 진행된 독서 골든벨은 각 학년 권장도서의 책

대구시, 인도네시아와 손잡고 스타트업 성장지원 나선다! [20190625204443-848653](포탈뉴스) 이승호 경제부시장은 26일, 인도네시아 최대 워킹 스페이스 운영기업인 코하이브 자카르타 본사에서 개최된 ‘스타트업 활성화 지원 업무 협약식’ 등에 참석하고 대구시와 인도네시아 간 스타트업 교류 활성화를 위한 지원을 시작 한다. 대구시는 지역 초기 창업기업들이 애로를 겪고 있는 판로개척과 해외 시장 진출 등을 지원하기 위해 동남아시아의 주요 스타트업 시장으로 부상하고 있는 인도네시아와 「스타트업 창업생태계 공동 육성」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6일 협약식에는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과 연규황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장, 코하이브*(CoHive)의 창업자이자 최고경영책임자(CTO)가 참석했다. 주요 협약 내용으로는 ▲국내 스타트업에게 업무공간과 비즈니스 교육 지원 및 유망 스타트업 발굴, 교육 멘토링 수행 ▲데모데이를 통한 투자연계 및 비즈니스모델 컨설팅 ▲ 글로벌 이노베이터 페스타(GIF) 등 스타트업 관련 주요행사에 육성기업의 상호 참가 등 스타트업 창업생태계 확장을 위한 상호협력 가능분야에 대한 공동협의 및 협력계획 등을 담고 있다.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는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지역 청년스타트업 5개사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