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7 (목)

  • 맑음동두천 7.1℃
  • 구름많음강릉 4.7℃
  • 맑음서울 7.5℃
  • 맑음대전 8.6℃
  • 맑음대구 6.8℃
  • 맑음울산 5.5℃
  • 맑음광주 9.2℃
  • 맑음부산 6.0℃
  • 맑음고창 5.7℃
  • 구름많음제주 10.7℃
  • 맑음강화 5.3℃
  • 맑음보은 6.4℃
  • 맑음금산 7.1℃
  • 맑음강진군 8.9℃
  • 구름조금경주시 4.1℃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경제

광주 전통발효김치 미국에 수출

㈜뜨레찬, 기능성 쉼쉬는 포장재·김치숙성 지연 종균…수출 애로 해결

(포탈뉴스) 광주지역 김치생산업체가 김치 유통의 걸림돌인 포장재 팽창 등 문제를 해결하며 미국 수출 성과를 올려 화제다.



광주광역시는 남구 소재 ㈜뜨레찬이 3여년 동안 ‘기능성 숨쉬는 포장재’를 개발하고 세계김치연구소와 함께 ‘김치숙성지연 종균’을 연구한 결과, 이를 상용화한 김치 4톤을 9일 미국에 첫 수출했다고 밝혔다.


㈜뜨레찬은 올해 총 20톤 10만불 상당을 수출할 예정이다.


김치는 발효로 인해 포장재가 팽창해 터지거나, 유산균 등 미생물의 활동이 지속되면서 김치 맛이 변해 오래 유통될 수 없다는 문제를 안고 있다.


이번 수출길에 오른 김치는 ㈜뜨레찬의 우리나라 전통방식의 발효 김치로 타 업체에서 김치 발효를 억제하기 위해 살균처리한 김치를 수출한 것과는 대조적이다.


또한, 김치를 해외에 수출할 경우 단가가 1㎏당 2800~3800원인데 이번에 수출하는 김치(누룩발효 배추김치, 누룩발효 갓김치, 누룩발효 총각김치) 평균단가는 5000원으로 고가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뜨레찬 관계자는 “유통과정에서 지속적으로 발효돼도 김치 숙성이 지연되는 종균을 사용해 그동안 해외에서 유통된 김치의 맛과는 사뭇 다르다”고 말했다.


김치 수입업체인 미국 ‘울타리USA’ 관계자는 “미국에는 한국산김치, 일본산 김치, 중국산 김치, 현지산 김치 등 다양한 김치가 있지만 ㈜뜨레찬에서 생산한 김치는 한국 전통방식으로 생산되고 원·부재료도 국내산만 사용해 고가이지만 미국 프리미엄 농수산물 시장 수요에 맞는 김치라고 판단해 수입하게 됐다”고 밝혔다.


‘㈜뜨레찬’은 지난 2016년 대만과 미국에 배추김치, 갓김치 수출을 시작해 호주, 중국시장 개척을 위해 꾸준히 해외 박람회에 참가하고 있다.지난해 수출액 4만달러를 기록하고, 지속적인 김치 연구개발(R&D)에 투자한 결과, 2011년 창업 당시 6명이였던 직원이 현재는 17명으로 늘어 새로운 일자리 창출에도 한 몫을 하고 있다.


앞으로 수출 물량을 안정적으로 생산하기 위해 생산공장을 확장 이전할 계획이며, 그동안 해외 마케팅에 주력해 싱가포르, 중국 등에도 수출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그동안 김치 수출 판로를 확대하기 위해 해외 박람회 참가 지원과 해외 코트라(KOTRA) 무역관 지사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뉴스출처 :광주광역시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구리시, 월례조회 화상으로 대체 (포탈뉴스) 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코로나19 감염증이 지역사회 전파로 확산되고 정부의 대응도 최고 경보 단계인‘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라 오는 3월 월례조회를 영상방송으로 대체한다. 시는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전국적으로 증가되는 위기 상황이 전개되어 상대적으로 집단 행사로 인한 직원들의 감염 위험성도 우려하지 않을 수 없는 실정이다. 이에 따라 영상으로 진행되는 3월 월례조회는 구리시에서 제작한‘코로나19, 아직 끝나지 않은 기록, 시장 훈시말씀, 구리시선거관리위원회 황혜실 지도홍보계장의‘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관련 공직선거법 등에 따른 공무원이 지켜야 할 행위 기준’에 대한 교육이 진행된다. 이번 영상은 사전에 녹화하여 월례조회 당일인 3월 2일 9시에 직원들이 근무하는 사무실에서 TV 또는 새올 행정시스템을 통해 시청토록 할 계획이다. 안승남 시장은 "코로나19 감염증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손 씻기와 기침예절, 마스크 착용 등 예방행동수칙에 대한 경각심을 더욱더 높여야 할 시기임을 숙지하고, 어떤 어려움도 지금까지 해왔던 방식으로 신속하고 정확하게 촘촘하게 위기 대처 매뉴얼에 대해 믿음과 신뢰와 협력이 흔들리지 않는다면 결국 코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