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6 (일)

  • 구름많음동두천 11.3℃
  • 흐림강릉 13.0℃
  • 맑음서울 14.2℃
  • 구름많음대전 16.3℃
  • 구름많음대구 16.9℃
  • 구름많음울산 17.4℃
  • 구름많음광주 17.0℃
  • 구름많음부산 17.5℃
  • 구름많음고창 16.1℃
  • 제주 19.5℃
  • 구름조금강화 13.8℃
  • 구름조금보은 15.1℃
  • 구름많음금산 15.7℃
  • 구름많음강진군 17.1℃
  • 구름많음경주시 17.4℃
  • 구름많음거제 18.8℃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P4G 정상회의 준비행사 "내년 6월, 서울에서 만나요"

"코펜하겐 행동선언 심화 발전시켜 '서울 선언문' 채택할 것"

(포탈뉴스) 기후행동 정상회의 기조연설을 통해 내년 P4G 정상회의 한국 개최를 선언한 문재인 대통령은 이어 덴마크와 공동으로 'P4G 정상회의 준비행사'를 개최했다.



덴마크는 2018년 10월, 첫 번째 P4G 정상회의를 개최했으며 지속 가능한 발전을 촉진하기 위한 계획을 담은 '코펜하겐 행동선언'을 채택했다.


대통령은 이날 연설에서 기후변화와 지속가능발전 목표 달성을 위해서는 우리 모두의 참여와 행동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대통령은 내년 서울에서 개최되는 P4G 정상회의에 대한 관심과 참여를 당부하면서, 구체적인 개최 구상을 밝혔다.


먼저 대통령은 "환경산업, 기후변화와 관련한 기업·전문가·시민사회가 함께할 수 있는 행사로 만들어, 정부와 민간 파트너들에게 우수한 환경기술을 소개하고 교류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대통령은 "식량·농업, 에너지, 도시, 순환경제의 5개 분야별로 목표와 전략을 구체화해 ‘서울 선언문’을 채택하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대통령은 "서울 선언문 채택으로 코펜하겐 행동선언을 심화발전 시키겠다"며 "미세먼지 대응, 스마트시티, 청년과 여성의 참여에 대한 논의도 시작하겠다"고 말했다.


준비행사에는 덴마크 정부 주요 인사를 비롯해 산업계, 시민단체 등 다양한 분야에서 참여했다.


메테 프레데릭센 덴마크 총리는 인사말을 통해 "이제 더 이상 말, 언행이 아니라 행동을 취해야 할 때"라며 녹색산업, 청정, 클린에너지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했다.


이어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은 시민사회 지도자들에게 "세계에서 우리가 함께 살아가야 한다, 우리의 아이들, 그리고 그 아이들의 아이들과 계속 살아가야 한다는 목소리를 계속 내달라"고 당부했다.


포토이슈


수원시 국회에 잠든 자치분권 법안 조속히 통과시켜야 (포탈뉴스) 염태영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장(수원시장)을 비롯한 전국의 광역·기초자치단체 대표들이 자치분권 관련 법안의 조속한 국회통과를 촉구하는 결의문을 공동 발표했다.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와 전국시·도의회협의회,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 등이 참여하는 지방4대 협의체는 4일 오후 2시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상견례를 갖고 자치분권 입법대응을 약속했다. 협의체는 국회에 머무르고 있는 자치분권 관련 주요 법률안을 신속히 처리해 달라는 내용의 ‘대국회 촉구결의문’을 공동명의로 발표했다. 또 앞으로 지방소멸위기 극복을 위한 공동대응. 중앙-지방-청년 거버넌스 구축. 자치분권을 위한 매니페스토 운동 전개. 지방 4대 협의체장-주요 정당 정책위의장 간담회 개최 등을 공동대응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실질적 지방분권을 위해 헌법개정을 재추진하고 정당공천을 폐지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왔다.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회장 염태영 수원시장)는 같은 날 오후 3시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지방분권단체 대표자 간담회를 열고 지방분권을 위한 대응전략을 마련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염태영 전국시장·군수·


이용섭 시장, 실리콘밸리서 인공지능 길 찾는다 (포탈뉴스) 광주의 새로운 미래 성장 동력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광주형 인공지능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하기 위한 움직임이 빨라지고 있다. “산업불모지 광주가 세계적인 도시들을 앞지를 수 있는 유일한 돌파구가 4차 산업혁명이고, 그 핵심은 인공지능이다”고 강조해 온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인공지능 관련 기술협력 및 벤치마킹을 위해 오는 6일부터 11일까지 4박6일의 일정으로 미국 실리콘밸리를 방문한다. 이 시장의 이번 실리콘밸리 방문은 광주가 심혈을 기울여 추진하고 있는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의 구체적인 청사진과 비전을 마련하기 위한 것이다. 출장길에는 지역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 기업 8개사 대표자들이 동행해 현지 투자자 발굴에 나선다. 이들 기업은 지난 8월 말 슈퍼컴퓨터 분야의 세계적 권위자이자 광주시장 인공지능 기술고문인 김문주 박사가 일주일 동안 광주에 머물면서 직접 컨설팅을 진행해 미래 성장 가능성이 높은 유망기업으로 최종 선발한 업체들이다. 방문기업 8개사 : ㈜티디엘(보호필름, 복합시트), ㈜공간정보(인공지능 및 드론산업), ㈜싸이버메딕(재활치료용 로봇장비), ㈜넷온(시스템 소프트웨어 개발), 고스트페이(핀테크 어플리케이션), ㈜인디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