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6 (목)

  • 맑음동두천 16.3℃
  • 구름조금강릉 11.8℃
  • 맑음서울 16.5℃
  • 맑음대전 17.2℃
  • 맑음대구 14.1℃
  • 구름많음울산 13.7℃
  • 맑음광주 16.1℃
  • 구름많음부산 15.7℃
  • 맑음고창 16.2℃
  • 맑음제주 16.2℃
  • 맑음강화 15.9℃
  • 맑음보은 14.7℃
  • 맑음금산 15.1℃
  • 맑음강진군 16.4℃
  • 흐림경주시 13.5℃
  • 구름조금거제 14.7℃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보리소프 불가리아 총리와 정상회담

대통령 "교역·투자·에너지.방산 분야 협력으로 잠재력 실현"

(포탈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지난 9월 25일부터 우리나라를 공식 방문 중인 보이코 보리소프(Boyko Borissov) 불가리아 총리와 정상회담을 가졌다. 보리소프 총리는 1990년 수교 이래 불가리아 총리로서는 최초로 방한했다.



양 정상은 양국관계 발전 및 실질 협력 확대 방안, 지역 정세 등에 관해 폭넓게 협의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먼저, 지난 5월 헝가리 선박 사고 때 위로를 보내준 데 대해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대통령은 " 내년 양국 수교 30주년이라는 뜻깊은 해를 앞두고 있어서 매우 의미가 크다"며 "총리님의 탁월한 리더십으로 발칸 반도의 중심국가로서 EU국가 중 높은 경제성장을 이룩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대통령은 "양국은 교역·투자·에너지.방산 분야에서 실질 협력을 확대해 나갈 잠재력이 크다"며 "그 잠재력을 함께 실현해 나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에 보리소프 총리는 "불가리아를 높이 평가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이어 보리소프 총리는 "교육 분야에서 많은 협력을 했으면 한다"며 "투자.국방.에너지 모든 분야가 아주 중요하지만 그것의 바탕이 인재"라고 강조했다.


특히 보리소프 총리는 "한국은 불가리아의 전략적 파트너이고, 전략적 투자 국가로 꼽힌다"며 "앞으로 경제분야에서도 적극적으로 협력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양 정상은 향후 양국이 교역·투자, 에너지·인프라, 국방·방산, 문화·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호혜적, 미래 지향적인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앞으로 양국 기업 간 비즈니스 교류 활성화가 교역·투자 확대로 이어지도록 함께 지원해 나가기로 했다.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
XD English 화상영어, 원어민과 함께하는 재미있는 어린이용 수업 제공 (포탈뉴스) 요즘에는 영어가 만국 공통 언어가 되었고 자녀에게 영어 조기교육을 시키는 부모도 많다. 이에 모국어처럼 자연스러운 환경에서 배울 수 있는 곳을 찾아 원어민과 직접 대화할 수 있는 화상영어를 활용하는 부모들이 늘어나고 있다. 직접 가야 하는 학원보다는 아이의 학습태도를 직접 볼 수 있는 어린이 화상영어를 활용하는 부모가 많은데, 'XD English 화상영어'은 원어민과 직접 화상 대화를 하면서 영어를 자연스럽게 배울 수 있는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제공해 인기가 높다. 'XD English 화상영어'는 카카오톡, 스카이프 등 여러 무료 플랫폼을 이용해 수업을 진행하며, 강사진은 필리핀 강사로 이루어져 있다. 수업은 기초수업과 심화 수업으로 나누고 있으며, 영어를 잘 모르는 성인도 영어를 재미있게 배울 수 있어 취업준비생이나 직장인들도 많이 이용하고 있다. 기초수업은 파닉스와 영어 노래수업으로 진행된다. 원어민과 함께 영어노래를 부르는 방식으로 자연스럽게 영어단어나 표현 방법, 발음 등을 익힐 수 있다. 기초수업의 경우 알파벳은 알고 있으나 단어를 잘 못 읽거나 리딩 자체를 어려워하는 학생에게 적합하다. 보통 6세부터 12세 사이에 기초수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