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8 (화)

  • 맑음동두천 18.0℃
  • 맑음강릉 20.3℃
  • 맑음서울 19.0℃
  • 맑음대전 20.2℃
  • 구름조금대구 22.8℃
  • 맑음울산 22.6℃
  • 구름조금광주 20.8℃
  • 구름조금부산 23.7℃
  • 맑음고창 18.8℃
  • 구름많음제주 22.6℃
  • 맑음강화 17.6℃
  • 맑음보은 19.6℃
  • 맑음금산 20.9℃
  • 맑음강진군 21.2℃
  • 맑음경주시 23.0℃
  • 맑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수성구, 대구 지자체 최초 ‘가상현실(VR) 기술을 활용한 교통안전 체험교육’ 실시!!

수성못 페스티벌 및 관내 유치원·초등학교 방문 통해 체험교육 실시해~

(포탈뉴스) 수성구(구청장 김대권)는 교통사고 사망자 30% 줄이기 대책 추진의 하나로 대구지역 지자체 중 최초로 가상현실(VR) 기술을 활용한 교통안전 체험교육을 실시했다.



수성구는 지난달 개최한 수성못 페스티벌에서 보행지킴이와 함께 교통안전 체험부스를 운영해 교통안전 VR 체험교육, 참여자 즉석사진 이벤트 등 교통안전에 대한 관심을 자연스럽게 유도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제공, 가족 단위 방문객 등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9월 30일부터 10월 2일까지는 고산초, 동천초, 매호초와 두산초 병설유치원을 방문 ▲안전한 횡단보도 건너기 VR체험 ▲모션 센서를 활용한 교통안전 퀴즈 풀기 등 ‘찾아가는 교통안전 VR 체험교육’을 진행했다.


이번 교육은 가상현실(VR)기술 접목을 통해 교통안전교육의 실효성을 제고하고 4차 산업혁명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대구지역 지자체 최초로 추진했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교통사고 사망자 30% 줄이기 대책을 꾸준히 추진한 결과, 올 한해 우리 구 교통사고 사망자는 작년 동기(1~8월) 대비 58%(17→7명)나 감소하는 성과를 거뒀다”며, ”앞으로도 초등학교 안심통학로 조성사업 등 수성구만의 차별화된 교통안전 개선대책으로 교통사고로부터 안전한 행복수성을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노후 경유차 환경개선부담금 징수제도 보완한다 (포탈뉴스) 노후 경유차를 대상으로 하는 환경개선부담금의 국민 불편사항을 해소하는 체납 부담금 징수제도 보완 방안이 시행된다.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환경개선부담금 납부 확인 후 자동차 소유권 이전 및 자동차 말소 등록이 가능하도록 하는 등 징수제도를 보완하는 '환경개선비용 부담법 및 시행령' 개정안이 10월 8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됨에 따라, 이 법이 10월 17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환경개선비용 부담법 및 시행령' 개정은 지난 4월 16일 개정·공포된 '환경개선비용 부담법'의 구체적인 시행을 위한 내용을 담고 있다. 이번에 개정되는 '환경개선비용 부담법'은 공공서비스를 개선하여 국민의 불편을 해소한다는 점에서 정부혁신 과제와도 부합한다. 10월 17일부터는 환경개선부담금 체납이 확인되면 자동차 소유권 이전 및 자동차 말소 등록이 불가능하므로 이전·말소등록 전에 체납 부담금을 납부해야 한다. 체납 부담금 납부 후 이전등록이 정착되면, 더욱 공정한 중고차 매매가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체납 부담금에 대한 징수제도 보완과 함께 납부자의 편의를 도모하는 등 환경개선부담금 징수율 제고를 위한 다양한 조치가 함께 추진된다. 일시납부 기간을 자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