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6 (토)

  • 구름조금동두천 7.4℃
  • 맑음강릉 15.8℃
  • 박무서울 9.6℃
  • 구름조금대전 18.7℃
  • 맑음대구 18.4℃
  • 맑음울산 19.0℃
  • 구름많음광주 18.0℃
  • 맑음부산 18.5℃
  • 흐림고창 15.7℃
  • 맑음제주 21.1℃
  • 맑음강화 9.1℃
  • 구름많음보은 15.4℃
  • 구름많음금산 17.0℃
  • 구름조금강진군 19.1℃
  • 구름조금경주시 20.2℃
  • 맑음거제 19.0℃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VoLTE 개선 논의 위한 협의체 구성

단말기 유심(USIM) 이동성 제도 관련 논의의 장 마련

(포탈뉴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는 10월 11일(금) 오전 서울중앙우체국 회의실에서 VoLTE(Voice over LTE : LTE망을 이용한 음성통화) 개선 논의를 위한 협의체를 구성하고 1차 회의를 가졌다.



이날 회의에는 관련 이해당사자인 통신3사, 제조사, 수입업체를 비롯해 VoLTE 인증 및 기술표준을 담당하는 국립전파연구원 및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 관계자 등이 참석하였다.


VoLTE는 “Voice over LTE”의 약자로, 음성도 데이터(패킷)로 변환해 LTE 망으로 전달케 함으로써 올아이피(All-IP) 기반 서비스가 가능한 기술방식이다.


우리나라는 시장경쟁 활성화 및 이용자 편의를 위해 소비자가 통신사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는 단말기 유심(USIM) 이동성 제도를 ’08년 도입하였고, ‘13년부터는 LTE 단말에서도 USIM 이동성을 보장하기 위해 VoLTE를 도입한 바 있다.


이처럼 VoLTE는 당초 소비자 혜택 확대를 위해 도입되었으나 최근 VoLTE 칩 탑재 및 인증 비용 부담 등이 저가 단말의 출시.수입을 가로막는 장애로 작용하고 있다는 지적이 제기됨에 따라,시장 내 실제 수요 및 USIM 이동성 완화 시 영향 등을 구체적으로 분석하기 위해 협의체를 구성하게 된 것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소비자 불편 최소화, 단말 구입 및 통신비 부담 경감, 기술 진화방향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향후 개선방향이 결정되어야 한다는데 의견이 모아졌다.


앞으로 과기정통부는 각 분야(서비스, 국내 제조, 단말 수입, 기술, 소비자 영향 등) 별로 심도있는 논의를 거쳐 내년 1분기까지 최종적인 개선방안을 확정할 방침이다.


포토이슈




경기도, 돼지열병 확산 방지에 총력 대응 … 이재명 “확산 방지와 조기 차단에 모든 자원 동원하라” (포탈뉴스) 파주시 돼지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국내 처음으로 발생한 가운데 경기도가 추가 발병 방지와 확산 조기 차단을 위해 긴급 방역조치에 나서는 등 특단의 대책을 추진한다. 김용 경기도 대변인은 17일 오전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파주 돼지농장 발생현황과 도 및 시.군 방역대책’을 발표했다. 김용 대변인은 “경기도는 돼지열병 유입 방지를 위해 노력해 왔으나, 안타깝게도 파주의 돼지농가에서 발생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오늘 새벽 오전 6시30분경 확진 발표했다”면서 “농림축산식품부와 경기도는 위기단계를 ‘심각단계’로 높여 발령하고, 가축질병 위기대응 매뉴얼 및 ‘ASF 긴급행동지침’에 따른 기관별 방역조치 등에 들어갔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이어 “이재명 도지사는 이날 새벽 발생상황을 보고받은 뒤 시간이 생명인 만큼 초기 단계부터 할 수 있는 모든 자원을 동원해 돼지열병 확산방지에 나서달라고 지시했다”면서 “경기도는 시군과 함께 대응 매뉴얼에 따라 예방적 살처분, 통제초소 설치, 축산농가 이동제한 등을 신속하게 조치해 나갈 방침이다”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16일 저녁 6시경 파주 돼지농가는 2~3일 전 사료섭취 저하 및 고열로 모돈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