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1 (토)

  • 맑음동두천 4.0℃
  • 구름조금강릉 7.0℃
  • 구름많음서울 6.7℃
  • 구름많음대전 5.0℃
  • 구름조금대구 6.1℃
  • 구름많음울산 6.1℃
  • 광주 7.8℃
  • 흐림부산 8.2℃
  • 흐림고창 6.2℃
  • 흐림제주 12.0℃
  • 맑음강화 3.0℃
  • 구름많음보은 1.7℃
  • 구름조금금산 2.4℃
  • 흐림강진군 7.5℃
  • 구름많음경주시 2.8℃
  • 흐림거제 7.5℃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고흥군, 교육발전 기금 기탁 줄이어

지역의 미래를 위한 가치있는 투자

(포탈뉴스) (사)고흥군교육발전위원회(이사장 송귀근 고흥군수)는 지난 11일 고흥군청 팔영산홀에서 교육발전기금 합동 기탁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기탁식에서 남양면 새마을부녀회(1백만원), 고흥 한우 명품화 사업단(5백만원), 고흥읍 신호마을 좋은 경관 만들기 대표 백의영(1백만원)등 3개 단체에서 총 7백만원의 기금을 기탁했다.


특히, 신호마을 좋은 경관 만들기 대표 백의영씨는 농협중앙회 주관『2019 깨끗하고 아름다운 농촌마을 가꾸기 경진대회』에서 은상을 수상한 기념으로 기탁하여 지역 사회의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


이 밖에도, 고흥군학원연합회(1백만원), 남양 송씨 종친회(1백만원), 해동엔텍 전남동부지사장 박찬욱(3백만원) 등 10월달에만 여러 단체에서 1천 8백만원을 기탁했다.


한편, 송귀근 이사장은 “교육환경개선과 지역인재육성을 위해 조성 중인 교육발전기금 조성액이 현재 214억원을 넘어섰으며, 지역의 미래를 위한 가치있는 투자에 동참해 주신 데 감사의 마음을 전하면서 기탁해주신 기금은 우리지역의 인재육성과 교육지원 사업에 귀하게 쓰여질 것이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빌 게이츠’ 빌.멜린다 게이츠 재단 이사장과 전화 통화 (포탈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인 ‘빌 게이츠’ 빌&멜린다 게이츠 재단 이사장과 10일 오전 10시부터 25분간 전화 통화를 했다. 이번 통화는 게이츠 이사장의 제안으로 이뤄졌다. 문 대통령이 먼저 “워싱턴 주정부의 자택대기령에 따라 요즘 자택에서 근무하고 계신다고 들었는데, 전화로나마 처음 인사를 하게 되어 반갑다”면서 “통화를 제의해 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빌 게이츠 이사장은 “대통령을 직접 만나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노력에 감사드리고 싶었다”면서 “한국이 코로나19를 잘 관리해서 세계의 모범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빌 게이츠 이사장은 “대통령께서 지도력을 보여주셨다”면서 “저 역시 한국의 대응을 보고 배울 것”이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여러 계기에 한국의 코로나19 대응을 높이 평가해 주셔서 깊이 감사하다”면서 “우리 정부는 코로나19 발생 초기부터 개방성, 투명성, 민주성의 3대 원칙에 따라 적극 대응하고 있고, WHO의 권고에 따라 인적․물적 이동의 제한을 최소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다행스럽게도 오늘 신규 확진자 수가 30명 아래까지 줄어들었지만 아직 안심할 상황은 아니어서 사회적 거리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
XD English 화상영어, 원어민과 함께하는 재미있는 어린이용 수업 제공 (포탈뉴스) 요즘에는 영어가 만국 공통 언어가 되었고 자녀에게 영어 조기교육을 시키는 부모도 많다. 이에 모국어처럼 자연스러운 환경에서 배울 수 있는 곳을 찾아 원어민과 직접 대화할 수 있는 화상영어를 활용하는 부모들이 늘어나고 있다. 직접 가야 하는 학원보다는 아이의 학습태도를 직접 볼 수 있는 어린이 화상영어를 활용하는 부모가 많은데, 'XD English 화상영어'은 원어민과 직접 화상 대화를 하면서 영어를 자연스럽게 배울 수 있는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제공해 인기가 높다. 'XD English 화상영어'는 카카오톡, 스카이프 등 여러 무료 플랫폼을 이용해 수업을 진행하며, 강사진은 필리핀 강사로 이루어져 있다. 수업은 기초수업과 심화 수업으로 나누고 있으며, 영어를 잘 모르는 성인도 영어를 재미있게 배울 수 있어 취업준비생이나 직장인들도 많이 이용하고 있다. 기초수업은 파닉스와 영어 노래수업으로 진행된다. 원어민과 함께 영어노래를 부르는 방식으로 자연스럽게 영어단어나 표현 방법, 발음 등을 익힐 수 있다. 기초수업의 경우 알파벳은 알고 있으나 단어를 잘 못 읽거나 리딩 자체를 어려워하는 학생에게 적합하다. 보통 6세부터 12세 사이에 기초수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