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8 (수)

  • 맑음동두천 8.6℃
  • 구름많음강릉 9.5℃
  • 맑음서울 7.9℃
  • 맑음대전 10.5℃
  • 맑음대구 11.4℃
  • 맑음울산 12.9℃
  • 맑음광주 10.6℃
  • 맑음부산 13.4℃
  • 맑음고창 9.1℃
  • 맑음제주 13.2℃
  • 맑음강화 9.0℃
  • 맑음보은 9.5℃
  • 맑음금산 9.7℃
  • 맑음강진군 11.3℃
  • 맑음경주시 12.4℃
  • 맑음거제 13.3℃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WK리그 챔결] '경고 5장' 치열했던 1차전, 득점 없이 무승부

(포탈뉴스) 수원도시공사와 인천현대제철의 2019 WK리그 챔피언결정전 1차전이 득점 없이 무승부로 마무리됐다.



수원도시공사와 인천현대제철은 7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1차전에서 0-0으로 비겼다. 추운 날씨 속에서도 치열한 경기를 펼쳤으나 끝내 득점을 만들어내지는 못했다. 우승의 향방은 11일 인천남동경기장에서 열리는 2차전에서 가려지게 됐다.


이번 시즌 홈경기 무패 기록을 이어간 수원도시공사는 지난 4일 치른 경주한수원과의 플레이오프에서와 마찬가지로 스리백을 기반으로 한 플레이를 펼쳤다. 비야가 브라질 국가대표 소집으로 빠진 인천현대제철은 수원도시공사의 수비에 다소 고전했다. 수원도시공사는 수비 시에 파이브백으로 두터운 수비를 펼쳤지만 공격도 놓치지 않았다. 문미라와 마유 이케지리가 양 측면에서 활발한 움직임으로 인천현대제철의 수비진을 공략했다.


그 결과 보다 위협적인 득점 기회는 수원도시공사가 더 자주 만들어냈다. 전반 4분 문미라가 첫 번째 슈팅을 기록한 것에 이어, 전반 17분 이현영이 기습적인 중거리 슈팅을 시도하는 등 수차례 인천현대제철의 골문을 노렸다. 전반 36분에는 이은미의 프리킥을 서현숙이 힐킥으로 연결했으나 인천현대제철 골키퍼 김민정의 선방에 막혔고, 이어진 마유의 슈팅은 불발됐다.


후반전에 인천현대제철은 공격진에 변화를 주며 득점 기회를 노렸다. 후반 31분 정설빈이 나오고 최유정이 투입됐고, 후반 39분에는 따이스가 나오고 강채림이 들어갔다. 강채림은 투입되자마자 공을 뺏어내며 공격 기회를 만드는 등 특유의 저돌적인 플레이로 활기를 불어넣었다. 수원도시공사도 이정은, 윤지현 등의 교체 투입으로 주도권을 갖고자 했다. 후반 44분 윤지현의 프리킥은 골문 오른쪽으로 살짝 빗나가 아쉬움을 남겼다.


경기 내내 거친 중원 싸움이 이어지면서 옐로카드도 속속 나왔다. 수원도시공사에서는 김윤지와 권은솜이, 인천현대제철에서는 이세은과 임선주가 경고를 받았다. 임선주는 추가시간 1분 마유에게 한 반칙으로 옐로카드를 한 장 더 받으며 경고누적으로 퇴장까지 당했다. 인천현대제철의 악재는 끝나지 않았다. 추가시간 3분에는 골키퍼 김민정이 수원도시공사의 공격을 막는 과정에서 무릎 부상을 당해 교체 아웃되기도 했다. 막판까지 치열했던 분위기였음에도 결국 경기는 양 팀 모두 득점 없이 마무리 됐다.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인천국제공항 검역현장 격려 방문 (포탈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7일 오전 11시부터 약 30분간 인천광역시 중구 인천국제공항 검역현장을 방문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국내 유입을 막기 위해 방역의 최일선 현장에서 근무하고 있는 공항 검역소 직원, 국방부·복지부·법무부·지자체 지원인력 등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그동안 바쁜 현장임을 감안, 방문을 자제했으나 전체 입국자가 관리 가능한 수준으로 감소하여 격려 방문한 것이다. 오늘 문 대통령의 방문은 지난 3월 11일 질병관리본부 방문 때와 마찬가지로 별도 보고 없는 순수 격려 방문, 수행원 최소화, 업무부담 최소 시간 방문 등 방역 현장방문 3원칙을 준수하면서 이뤄졌다. 문 대통령은 김상희 인천공항 검역소장으로부터 특별입국절차 각 단계별 검역과정에 대한 상세한 설명을 청취한 뒤 직원들에 대한 격려의 시간, 야외에 설치된 개방형 선별진료소 방문 순으로 진행됐다. 김 검역소장은“검역소 직원과 복지부, 법무부, 소방청, 지자체 등 지원인력들이 함께 최선을 다해 일하고 있다”면서“(검체채취 후 머무르는) 임시대기시설 확보에 어려움이 있었다. 입국자 중 검체채취 대상자 수에 비해 임시 대기시설이 부족해 내일 한 호텔을 더 임대하기로 했다”고 현장에서의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
부동산 재생 NPL전문가 김두칠 박사 “부동산 소유자를 위한 경매취하자금 지원” 의사 밝혀 (포탈뉴스) NPL분야에서 투자전문가를 선정한다면 김두칠 박사가 우선적으로 거론된다. 김두칠 박사는 최초로 NPL융합투자이론을 정립했고, NPL분야 연구논문으로 부동산학 석사 및 박사학위를 취득한 NPL투자전문가이다. 김두칠 박사는 20년 NPL분야 경험을 바탕으로 한국 최초로 NPL투자분야, 자산관리 전문서적인「투자자산관리론(부연사)을 출간한 바 있다. 동 서적은NPL투자 자산관리업무의 기본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김두칠 박사는 법률개정으로 NPL투자시장이 축소되자 관심을 갖고 주목한 분야가 단기 유동자금 악화로 ‘임의경매에 처한 부동산’이다. 동 경매부동산의 경우 담보조건은 되지만 채무자의 신용과 경매등기, 압류와 가압류등기 등이 있으면 현실적으로 제도권 금융기관 대출이 불가능하다. 이는 등기말소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험성과 여러 가지 채권채무관계의 불확실성 때문이라고 밝혔다. ‘소유자를 도와주고, 부동산을 살리는 가치에 관심을 갖게 된 김두칠 박사는 ‘임의경매등기, 압류와 가압류등기, 가처분등기 등 엄밀히 보면 모두 NPL분야이기에, 자신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과감하게 부동산의 모든 채권과 부동산등기를 말소시키고 금융기관 대출조건이 될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