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0 (화)

  • 맑음동두천 6.0℃
  • 맑음강릉 6.1℃
  • 구름많음서울 8.4℃
  • 맑음대전 6.6℃
  • 맑음대구 5.7℃
  • 맑음울산 10.8℃
  • 맑음광주 9.1℃
  • 구름조금부산 11.8℃
  • 맑음고창 10.9℃
  • 구름많음제주 11.9℃
  • 흐림강화 6.6℃
  • 맑음보은 0.8℃
  • 구름조금금산 3.0℃
  • 구름많음강진군 5.2℃
  • 맑음경주시 3.6℃
  • 구름조금거제 9.2℃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제2회 전라북도 기록물 전시회 개최, 6일까지 도청 로비서 열려

도청 1층 로비에서 12월 2일부터 12월 6일까지(5일간)

(포탈뉴스) 전라북도의 옛 모습을 보여주는 기록물을 관람할 수 있는 뜻깊은 전시회가 마련됐다.



전북도는 12월 2일부터 6일까지 5일간 도청 1층 로비에서 제2회 전라북도 기록물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올해 실시한 전라북도 관련 기록물 수집공모전을 통해 수집된 기록물을 중심으로 구성됐다.


주요 전시기록물로는 기록물 수집공모전 수상작인 동진농지개량조합구역평면도 및 동진강도수로 자료, 1729년 과거시험 답안지, 1959년 이승만대통령 전북 방문 후 작성한 이대통령각하행차여론집, 1962년 전주시의 모습을 보여주는 상공안내시가도 등 22점이 전시된다.


전시회 첫날인 2일 오후 2시에 진행된 개막식에는 최용범 도 행정부지사, 김회수 국가기록원 기록관리지원부장 등 기록물 기증자 및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해 기록물 시상식 및 전시회를 관람했다.


최용범 행정부지사는 “임진왜란 때 우리가 지켜낸 조선왕조실록이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지정되는 등 전라북도는 기록문화의 중심지이다”며 “선조들의 기록정신을 이어받아 기록물들이 체계적으로 보존되고 적극적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최용범 부지사는 “이번 기증기록물 중에는 집안의 가보로 써도 손색이 없는 과거시험 답안지 및 전주의 옛 시가지 지도 등이 포함되어 있다”면서 “이번 전시회에 많은 도민들이 참여해 전라북도의 과거를 돌이켜 볼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북도는 앞으로도 보존가치가 높은 전북 관련 기록물을 수집·보존하고 도민들에게 공개하기 위해 기록물 전시회를 매년 개최할 예정이다.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주낙영 경주시장, 청렴도 결과 분석 및 고강도 청렴 향상 대책 발표 (포탈뉴스) 주낙영 경주시장은 10일 국민권익위원회에서 발표한 ‘2019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결과 분석 및 대책에 대한 기자회견을 열었다. 주 시장은 먼저 “청렴도 평가 결과 올해에도 전년도와 동일한 등급에 머물게 된 것에 대해 시민들에게 실망을 드리게 된 것에 대해 매우 송구스럽게 생각하며 막중한 책임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경주시 청렴도 측정 자료 분석 결과를 발표하며 시정신뢰 회복과 청렴도 제고를 위한 2020년 고강도 청렴 향상 대책을 발표했다. 대책으로는 ▲국민권익위원회의 컨설팅 실시로 맞춤형 개선책 마련 ▲비위공직자 무관용 엄중문책 원스트라이크 아웃제 도입 ▲클린경주 추진기획단 운영 ▲청렴옴부즈만 제도 운영 ▲모든 공사감독 시 청렴의무이행사항 필수 기재 등을 추진해 클린 경주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부패경험분야 점수가 낮은 것을 설명하면서 공무원의 금품향응수수가 절대 있어서는 안 되겠지만, 설사 있다하더라도 재발방지를 위해 시장에게 직접 알려주기 바란다고 거듭 강조했다.(청렴call : 1668-1199) 주낙영 경주시장은 질의응답시간을 통해 “이러한 제도적 추진 대책 이외에도 청렴조직문화 변화를 위한 지속적인

신상품/신기술

더보기
경기도, 돼지열병 확산 방지에 총력 대응 … 이재명 “확산 방지와 조기 차단에 모든 자원 동원하라” (포탈뉴스) 파주시 돼지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국내 처음으로 발생한 가운데 경기도가 추가 발병 방지와 확산 조기 차단을 위해 긴급 방역조치에 나서는 등 특단의 대책을 추진한다. 김용 경기도 대변인은 17일 오전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파주 돼지농장 발생현황과 도 및 시.군 방역대책’을 발표했다. 김용 대변인은 “경기도는 돼지열병 유입 방지를 위해 노력해 왔으나, 안타깝게도 파주의 돼지농가에서 발생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오늘 새벽 오전 6시30분경 확진 발표했다”면서 “농림축산식품부와 경기도는 위기단계를 ‘심각단계’로 높여 발령하고, 가축질병 위기대응 매뉴얼 및 ‘ASF 긴급행동지침’에 따른 기관별 방역조치 등에 들어갔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이어 “이재명 도지사는 이날 새벽 발생상황을 보고받은 뒤 시간이 생명인 만큼 초기 단계부터 할 수 있는 모든 자원을 동원해 돼지열병 확산방지에 나서달라고 지시했다”면서 “경기도는 시군과 함께 대응 매뉴얼에 따라 예방적 살처분, 통제초소 설치, 축산농가 이동제한 등을 신속하게 조치해 나갈 방침이다”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16일 저녁 6시경 파주 돼지농가는 2~3일 전 사료섭취 저하 및 고열로 모돈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