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9 (화)

  • 맑음동두천 6.1℃
  • 흐림강릉 9.1℃
  • 맑음서울 8.6℃
  • 맑음대전 8.0℃
  • 맑음대구 11.2℃
  • 맑음울산 9.8℃
  • 맑음광주 11.4℃
  • 맑음부산 12.2℃
  • 맑음고창 8.2℃
  • 흐림제주 15.0℃
  • 맑음강화 8.3℃
  • 맑음보은 5.6℃
  • 맑음금산 6.1℃
  • 구름조금강진군 11.8℃
  • 맑음경주시 9.5℃
  • 맑음거제 11.9℃
기상청 제공

울산시의회 고호근 의원, 부유식 풍력발전 반대 어선어업인 면담

“일방적 사업추진”,“중단 요구” 등 현장 목소리 청취

URL복사

 

(포탈뉴스) 울산시의회 고호근 의원(행정자치위원회)은 6일 오후 시의회 2층 의원연구실에서 부유식 풍력발전사업에 반대하는 울산지역 어선․어업인들의 의견을 청취했다.


울산광역시어업어선인연합회(대표 강신영) 회원들은 이날 “청정해역을 삶의 터전으로 살아온 울산 어업인들은 원자력발전에 이어 풍력발전 건설로 생계를 위협받고 있다.”며 대책을 호소했다.


특히 “울산에는 어업종사자가 5만 명, 어선이 830여 척이나 되지만 울산시가 어업인을 철저히 무시한 채 부유식 해상풍력사업을 일방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며 “사업을 즉각 중단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 “민간투자사가 지급한 보상금(상생자금) 70억 원을 두고 어촌사회가 갈등과 분열을 일으키고 있다.”고 전했다.


이날 어선어업인연합회는 국민의힘에 제출하는 ‘부유식 풍력 사업발전 철회 탄원서’를 고호근 의원에게 전달했다.


고호근 의원은 “울산 어업인 전체가 인정할 수 있는 정책을 추진해야 하는데 공감한다.”며 “현장의 목소리를 집행부에 가감 없이 전달하고 사업에 따른 해양환경과 수산업에 미치는 영향을 철저히 검증할 수 있도록 의회 차원에서도 지속적으로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뉴스출처 : 울산시의회]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남양주시, ‘화도IC 신규 진입로 설치 사업’ 위·수탁 협약 체결  (포탈뉴스) 남양주시는 19일 화도 창현교차로의 교통 정체 해소 방안으로 추진 중인 ‘화도IC 신규 진입로 설치 사업’과 관련해 고속도로 관리 주체인 서울춘천고속도로㈜(대표이사 장경일)와 위·수탁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화도톨게이트 관리 사무소에서 진행된 체결식에는 남양주시 및 서울춘천고속도로㈜ 관계자를 비롯해 화도읍 지역 이장 및 협의회장, 기업인 등이 주민 대표로 참석해 협약 체결부터 현장 답사까지 함께 했다. 앞서 시는 서울~춘천고속도로 화도IC와 국도46호선의 위빙 구간인 화도 창현교차로의 극심한 교통 정체를 해소하기 위해 지난 2018년 8월 서울춘천고속도로㈜에 화도IC 신규 진입로 설치를 건의했으며, 타당성 조사 과정을 거쳐 주무 관청인 국토교통부(도로투자지원과)와의 지속적인 협의를 바탕으로 ‘화도IC 신규 진입로 설치 사업’을 확정했다. 시는 지난 8월 비관리청 사업 시행 허가 등 인허가 절차를 완료했으며, 이번 위·수탁 협약에 따라 남양주시는 사업비 부담, 서울춘천고속도로㈜는 공사 시행 및 유지 관리를 맡아 ‘화도IC 신규 진입로 설치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시는 화도IC 신규 진입로 설치에 따라 화도 창현교차


경제핫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