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0 (목)

  • 구름조금동두천 16.6℃
  • 맑음강릉 19.1℃
  • 구름많음서울 19.0℃
  • 박무대전 20.0℃
  • 흐림대구 19.3℃
  • 구름많음울산 20.7℃
  • 박무광주 20.3℃
  • 구름조금부산 21.7℃
  • 구름많음고창 19.3℃
  • 구름조금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16.3℃
  • 구름많음보은 18.4℃
  • 구름많음금산 18.0℃
  • 구름조금강진군 20.3℃
  • 흐림경주시 19.2℃
  • 흐림거제 21.6℃
기상청 제공

연예/방송

이민정, 과거 유산 사실 차화연에게 알렸다! (한 번 다녀왔습니다)

“엄마 붙잡고 펑펑 울기라도 했어야지... 얼마나 아팠어”

URL복사

(포탈뉴스) ‘한 번 다녀왔습니다’ 속 차화연이 과거 이민정의 유산 소식을 알게 되며 큰 충격에 빠졌다.



어제(17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 연출 이재상,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본팩토리) 31, 32회에서는 계속해 엇갈리는 이민정(송나희 역)과 이상엽(윤규진 역)의 모습부터 이민정과 엄마 차화연(장옥분 역)의 감정의 골이 극에 달하며 보는 이들마저 안타깝게 만들었다.


앞서 윤규진(이상엽 분)은 송나희(이민정 분)를 챙기는 이정록(알렉스 분)의 손을 내치며 긴장감을 드높였다. 과한 윤규진의 태도에 묘한 감정을 느낀 이정록은 "넌 아직, 완벽하게 정리된 게 아닌가 봐?"라고 물으며 그의 감정을 흔들었다.


어제 방송에서는 깊은 고뇌에 빠진 송나희와 윤규진, 이정록, 유보영(손성윤 분)의 모습이 그려져 긴장감을 드높였다. 송나희에게 쉽사리 다가갈 수 없는 윤규진과 반대로 직진하려는 이정록, 윤규진을 향한 욕심이 커져가는 유보영의 모습이 그려진 것.


복잡한 마음을 정리하기 위해 유보영의 가죽 공방을 찾은 윤규진과, 집에 들어가길 꺼려 하는 송나희에게 집 관리인 자리를 추천하는 이정록의 모습이 겹쳐지며 안타까움을 배가했다. 고심 끝에 이정록의 제안을 받아들인 송나희가 “집 정리될 때까지만 누님 집에서 신세 좀 질게요”라고 말했고, 이를 윤규진이 알게되며 갈등을 한층 고조시켰다. 송나희의 말을 들은 순간, 주체할 수 없는 감정에 일렁이는 윤규진의 모습은 시청자들을 이입하게 만들었다.


한편, 송나희는 자신을 피하는 엄마 장옥분(차화연 분)에게 가슴속에 묻어두었던 유산에 관한 이야기를 털어놓았다. 어렵게 이야기를 꺼낸 송나희와 딸을 나무라면서도 울컥 차오르는 감정을 주체할 수 없는 장옥분의 모습이 교차돼 시청자들을 눈물짓게 만들었다. 평소 가족들에게 강인한 모습을 보였고, 묵묵히 살아왔던 그녀가 처음으로 내보인 약한 모습이기에 더욱 아프게 다가온 것.


방송 말미에는 송가(家)네 가족들의 애틋한 포옹이 그려지며 시청자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장옥분은 집을 떠나려는 송나희를 잡아 세우며 “이렇게 사람 마음을 후벼 파놓고, 그러고 내빼면 다야? 엄마 붙잡고 펑펑 울기라도 했어야지... 얼마나 아팠어, 얼마나 힘들었어...”라며 애틋한 위로를 전했고, 자신의 투자자가 아빠 송영달(천호진 분)임을 알게 된 송준선(오대환 분)은 그를 꽉 끌어안았다. 송가네 가족들의 애틋한 포옹과 아련한 눈빛은 보는 이들의 마음마저 아릿하게 만들었다.


이렇듯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가족이기에 더욱 말할 수 없었던 아픔과 진실, 이를 마주한 후 서로를 따뜻하게 끌어안는 모습으로 애틋한 가족애(愛)를 그려내며 안방극장 시청자들의 주말 저녁을 따뜻하게 물들이고 있다.


방송 직후 시청자들은 ‘웃었다, 울었다 드라마로 이렇게 힐링 되는건 처음이네요’, ‘나희 규진 재결합하게 해주세요’, ‘엄마아빠가 생각나고 마음이 따뜻해지는 드라마에요’, ‘이러고 끝내면 다음 주까지 어떻게 기다려요’, ‘역대급으로 쟤밌는 드라마ㅋㅋ’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내며 다음 회를 향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때로는 웃기고, 때로는 울리는 진한 가족애(愛)를 선사하며 안방극장 시청자들의 주말 저녁을 뭉클하게 물들이고 있는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매주 토, 일요일 저녁 7시 55분 방송된다.


사진 제공: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 영상 캡처


[뉴스출처 : kbs]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기장군 오규석 군수, 해안지역에 안전하고 항구적인 방어선을 구축하는 시설물 설치를 위한 정부의 대책 마련 촉구 (포탈뉴스) 기장군 오규석 군수는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위협하고 있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적으로 지속되는 현 전시상황에서 지자체의 자연재난으로 인한 피해금액이 42억원 이상 되어야 국고보조금을 지원받을 수 있는 규정을 획일적으로 적용하지 말고, 태풍이나 해일 등 자연재난으로 인한 피해 지역과 피해 주민들에게 중앙정부가 나서서 피해 복구 대책과 생계 지원 대책을 함께 내놔야 한다고 강력히 주장했다. 기장군수는 “‘자연재해대책법’과 ‘자연재난조사 및 복구계획 수립 지침’에 따라 자연재난은 피해금액이 42억원 이상 되어야만 정부에서 국고지원을 받을 수 있다. 42억원 미만이면 중앙정부로부터 1원 한 푼의 지원금을 받을 수 없다. 코로나19 장기화 사태로 광역이든 기초든 지자체의 재정이 바닥이 난 상황에서도 중앙정부에서는 지자체의 자연재난 피해금액이 42억원 이상 되어야만 국비 지원이 가능하다는 똑같은 기준과 잣대를 들이대고 있다”며 “태풍이나 해일로 인한 피해 지역과 피해 주민들에게 정부가 나서서 전폭적으로 피해 복구 대책과 생계 대책을 내놔야 한다. 지자체의 자연재난 피해금액이 42억원 이상 되어야만 중앙정부에서 국비 지원을 한다는 획일적인 기준과 잣대는

사회

더보기
청송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농업인대학 교육 비대면 온라인으로 전환 (포탈뉴스) 청송군(군수 윤경희)은 코로나19 재확산 및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청송군 농업인대학 교육을 비대면 온라인 교육으로 전환한다고 9일 밝혔다. 청송군농업기술센터는 지난 6월부터 방역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농업인교육을 실시했으나, 8월 17일 이후 전국적으로 코로나19가 다시 확산됨에 따라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하게 됐다. 지난 7일부터 제17기 청송사과친환경대학(98명)과 제11기 청송미래농업대학(38명) 교육생들을 대상으로 ‘농업인력포털(농림축산부)’을 이용해 온라인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교육내용과 난이도 등을 사전에 점검하여 과정별로 농업인에게 적합한 교육을 선정하였으며, 문자메시지 또는 SNS를 통해수강절차를 안내하고 이수확인서 제출로 교육 여부를확인할 계획이다. 또한 사이버 강의 접근이 어려운 교육생들을 위해 농업기술센터 3층 정보화교육장을 활용하는 등 별도의 지원책도 마련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코로나19의 재확산으로 집합교육이 힘든 시점이지만 다양한 방법을 활용하여 영농기술교육의 공백을 최소화하겠다.”고밝혔다. 한편 청송군농업기술센터는 온라인 교육 종료 후 교육생들의 수료 정도를 고려하여추가 시행여부를 판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