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9 (월)

  • 맑음동두천 20.8℃
  • 맑음강릉 19.6℃
  • 연무서울 21.0℃
  • 구름조금대전 21.1℃
  • 구름조금대구 21.7℃
  • 구름많음울산 20.1℃
  • 구름많음광주 21.6℃
  • 구름많음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20.1℃
  • 구름조금제주 20.6℃
  • 맑음강화 19.5℃
  • 맑음보은 20.2℃
  • 구름조금금산 20.8℃
  • 구름조금강진군 20.9℃
  • 구름많음경주시 21.1℃
  • 구름많음거제 20.8℃
기상청 제공

국제

안병용 의정부시장, 베를린 시장과 미테구청장에게 ‘평화의 소녀상’철거 철회 요청 서한문 보내

“베를린 장벽과 평화의 소녀상은 미래로 나아가는 동일한 평화의 상징입니다.”

URL복사

 

(포탈뉴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16일 독일 베를린시장과 미테구청장에게 의정부시민 모두의 마음을 대표해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평화의 소녀상’철거 입장을 철회해 줄 것을 요청하는 서한문을 보냈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최근 베를린시 미테구에 설치된 평화의 소녀상 철거에 대한 이슈로 전 국민이 깊은 우려와 함께 향후 어떻게 진행될지 깊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라고 하면서 “우리 의정부 시민 모두는 같은 마음으로 평화의 소녀상이 계속해서 그 자리를 지켜주기를 바라고 있어서 의정부시를 대표해 귀 시의 철거 입장을 철회해 줄 것을 정중히 요청 드린다.”라고 호소하였다.


안 시장은 “제가 시장님과 구청장님께 편지를 올리는 것은 제가 베를린시와 아주 특별한 관계가 있는 대한민국의 시장이기 때문이다.”라고 하면서 “의정부시의 중심에는 과거 미군이 주둔하였다가 반환받은 부지에 평화통일을 기원하기 위해 만들어진 공원이 있고, 이곳에는 평화를 상징하는 많은 조형물이 있는데 그중에서도 가장 인기가 많고 시민들이 관심을 보이는 것이 베를린 장벽이다.”라고 밝혔다.


의정부시 역전 근린공원에 위치한 베를린 장벽은 2014년도에 독일정부 등의 협조로 무상으로 기증받았으며 총 5개의 장벽 중 1개는 베를린시에서 포츠담 광장에 전시되어 온 것을 기증받은 것이다.


그러면서, 안 시장은 “베를린 장벽을 통해 의정부 시민들은 평화를 향한 독일인들의 의지에 감명 받고 과거를 딛고 세계에 우뚝 선 독일인들의 정신에 깊은 감명과 교훈을 얻고 있다. 그리고 베를린 장벽 옆에는 현재 미테구에서 논란이 되고 있는 소녀상과 똑같은 모습의 평화의 소녀상이 설치되어 있는데, 베를린 장벽이 독일인들에게 그리고 세계인들에게 평화의 상징이고 과거를 딛고 미래로 나아가는데 중요한 영감과 교훈을 주는 것처럼 한국인들에게도 소녀상이 동일한 의미를 갖는다고 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또한 “독일도 과거에 전쟁으로 인해 많은 아픔이 있었지만 과거를 덮기보다는 어떻게 과거를 치유하고 또다시 아픈 과거를 반복하지 않을까에 초점을 맞춰온 것으로 알고 있으며, 전 세계인이 그 과정을 지켜보았고 그러한 진정성 있는 모습에 박수와 찬사를 보냈다”라고 하면서 “대한민국도 평화의 소녀상을 통해 과거에 머무는 것이 아닌 화해와 치유를 통해 평화로 나아가고자 한다는 것을 이해해 달라”라고 했다.


끝으로, 안 시장은 “한국의 평화통일 중심도시 의정부라는 곳에 독일의 베를린장벽 조형물이 설치되어 수많은 시민들이 독일의 위대한 정신을 느끼고 교감하고 있다는 것을 기억해 주시고, 한국의 평화의 소녀상 역시 계속 자리를 지키며 베를린 시민들이 과거를 딛고 미래의 평화를 향해 나아가려는 한국인들의 의지에 격려와 지지를 보낼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부탁드린다.”라면서 “평화의 소녀상에 본질적인 의미를 잘 기억해 주시고 계속해서 존치될 수 있도록 협조해 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했다.


[뉴스출처 : 경기도 의정부시]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창원시, 기후위기 시민교육 ‘기후강사단’선발 완료  (포탈뉴스) 창원시는 16일 창원시 기후변화대응교육센터에서 ‘기후강사단’선발을 위한 특별교육 수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창원시가 주최하고 창원시 기후변화대응교육센터가 주관한 이번 교육은 기후변화를 넘어 기후위기 시대에 본격적인 시민인식교육에 나설 기후강사단을 선발하고자 창원시 그린리더를 대상으로 10월 7일부터 15일까지 총 15시간의 특별교육을 진행하였으며, 교육이수자 14명에게 수료증을 전달했다. 특히 수료식에 앞서 실시한 강의시연평가는 14명의 수강생이 교육기간 학습한 전문 이론으로 참여하였고, 전문가의 엄격한 평가를 통해 최종 6명을 기후강사단으로 선발했다. 이날 선발된 기후강사단은 11월 중 심화교육을 거쳐 내년부터 ’기후위기와 2050 탄소중립’을 주제로 주민자치위원, 통반장, 녹색아파트 참여주민에게 시민인식 증진교육에 참여할 예정이다. 이춘수 환경정책과장은 “지난 7월, 우리시는 2050년까지 탄소중립을 실현할 것을 선언했고, 이를 위한 시민 공감대 형성에 지속적인 시민인식 교육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번에 선발된 기후강사단이 그 역할을 충분히 해줄 것이라 생각하며, 앞으로도 역량있는 환경교육 활동가를 지속적으로 양성해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