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0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3.1℃
  • 흐림대전 6.1℃
  • 맑음대구 8.5℃
  • 맑음울산 10.5℃
  • 흐림광주 8.4℃
  • 맑음부산 13.7℃
  • 흐림고창 7.9℃
  • 흐림제주 11.9℃
  • 구름많음강화 2.8℃
  • 흐림보은 5.1℃
  • 흐림금산 5.9℃
  • 흐림강진군 9.3℃
  • 맑음경주시 8.9℃
  • 맑음거제 12.1℃
기상청 제공

국제

한국과 중남미,“K-방역을 매개로 미래 협력 모색”

URL복사

 

(포탈뉴스) 외교부와 보건복지부는 11.23일부터 24일까지 이틀간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코로나19 확산 이후 해외 장차관급 고위 인사들이 직접 방한하여 개최되는 최초의 다자 행사인‘2020 한-중남미 미래협력포럼’을 공동으로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대면과 비대면 혼합 방식으로 개최되는 이번 포럼에는 에콰도르, 파나마, 코스타리카, 콜롬비아 등 4개국 장차관급 인사가 직접 방한하는 한편, 우루과이, 칠레, 브라질 등 일부 국가에서는 보건부 및 관계기관 장차관급 인사 등이 영상을 통해‘코로나19 이후 뉴노멀 시대 한-중남미 간 방역·보건 연대 강화 방안’에 대해 발표하고 토론할 예정이다.


한국 측에서는 외교부, 보건복지부, 질병관리청, (재)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 한국국제협력단(KOICA), 국제백신연구소, 한국파스퇴르연구소 등 정부, 국제기구 및 민간 전문가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포럼 1일차인 11.23.(월)‘한-중남미 고위급포럼’에서는 강경화 외교부 장관의 개회사,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의 환영사, 루이스 가예고스(Luis Gallegos) 에콰도르 외교부 장관의 축사에 이어, 제1세션은‘뉴노멀 시대 감염병 대응을 위한 한-중남미 연대 구축’을 주제로, 제2세션은‘감염병 치료·예방을 위한 국제사회 협력 파트너십 구축’을 주제로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포럼 개회사를 통해 한-중남미 보건·방역 분야 연대와 협력의 중요성을 언급하는 한편, 코로나19 이후 뉴노멀 시대를 대비한 한국과 중남미 간 전략적 미래 협력 비전을 제시할 예정이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포럼 환영사에서 한국의 코로나19 방역·대응 전략을 소개하고, 그간의 한-중남미 간 보건·의료 분야 교류를 토대로 향후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적극적인 협력을 기대한다는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포럼 2일차인 11.24일에는 황경태 외교부 중남미국장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1세션에는‘뉴노멀 시대 한-중남미 보건의료 협력 전략 모색’을 주제로 한‘전문가 포럼’이, 2세션에는 코로나19 이후 시대에 보건·의료, 건설·인프라, 문화·콘텐츠 등 분야에서 우리 청년들의 중남미 진출 가능성을 모색하는‘청년 진출 포럼’이 진행된다.


이번 포럼은 전 세계가 직면하고 있는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한국과 중남미 간 감염병 대응을 위한 보건·방역 분야에서의 연대와 협력 강화방안과, 코로나19 이후 뉴노멀 시대를 대비한 제약 및 디지털 보건 의료 분야에서의 협력 증진 방안을 논의함으로써 글로벌 보건 위기 속에서 한-중남미 간 상생의 파트너십을 다시금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중남미 코로나19 확산에도 불구, 중남미 장차관급 고위인사들이 직접 방한한 것은 한국의 K-방역 경험 공유, 코로나19 이후 뉴노멀 시대 제약·디지털 보건의료 분야 협력 강화에 대한 중남미 국가들의 강한 의지를 반영한 것으로 평가된다.


한편, 이번 포럼은 우리 정부의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엄격히 준수하는 가운데 진행되어, 현장 등록 및 참여자 수를 제한할 예정이다. 포럼 참관을 희망하시는 경우 한-중남미 미래협력포럼 홈페이지(k-lacforum.or.kr) 등록을 통해 실시간 온라인 영상 시청이 가능하다.


[뉴스출처 : 외교부]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시흥시, 청년의 경험을 강의로 청년 누구나 교실 비대면 버전 운영  (포탈뉴스) 시흥시 청년 누구나 교실 비대면 버전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청년 누구나 교실은 2016년부터 재능과 경험을 갖고 있는 청년들을 발굴해 스스로 강의를 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해주는 사업이다. 참여 청년은 다양한 재능과 경험을 가지고 강의 기획부터 운영까지 직접 진행하면서 자신만의 재능을 한 단계 성장시키고, 청년 수강생은 해당 강의를 들으며 역량강화를 할 수 있다. 지난 5년간 총 101명의 청년강사를 배출했다. 특히, 올해는 언택트 시대를 맞아 Zoom 프로그램을 활용한 실시간 영상 강의로 진행했다. 지난 15일 마무리된 이번 비대면 청년 누구나 교실은 16명의 청년강사가 유리공예, 디지털 뮤직 메이킹, PPT 디자인 등을 주제로 운영했다. 참여한 청년강사들은 “경험이 적은 청년으로 기회가 부족해 늘 아쉬움이 있었는데 강의 경험을 쌓을 수 있어 좋았다”, “앞으로도 강사로서 클래스를 운영하는 방향으로 영역 확장을 모색해보고 싶다”고 소감을 남겼다. 시흥시는 청년들의 일 경험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청년 누구나 교실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된 정보는 경기청년협업마을 카카오톡 채널에서 안내 받을 수 있으며, 문의는 시흥시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