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10 (수)

  • 맑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3.5℃
  • 맑음서울 -0.2℃
  • 맑음대전 -0.4℃
  • 맑음대구 2.6℃
  • 맑음울산 3.8℃
  • 맑음광주 0.8℃
  • 맑음부산 3.8℃
  • 맑음고창 -3.1℃
  • 맑음제주 4.1℃
  • 맑음강화 0.8℃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2.9℃
  • 맑음강진군 -1.4℃
  • 맑음경주시 -2.7℃
  • 맑음거제 0.8℃
기상청 제공

연예/방송

HYNN(박혜원), 정승환이 작사한 새 싱글 ‘그대 없이 그대와’로 컴백!

정승환, HYNN(박혜원) 컴백 지원 사격!

URL복사

 

(포탈뉴스) 가수 HYNN(박혜원)이 정승환의 감성적 가사로 완성된 신곡으로 컴백한다.


15일 HYNN(박혜원)의 공식 SNS를 통해 새 싱글 ‘그대 없이 그대와’ 티저 이미지와 크레딧이 공개됐다. 이 가운데 정승환이 이번 신곡 작사에 참여한 사실이 공개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HYNN(박혜원)이 오는 21일 발매하는 ‘그대 없이 그대와’에는 가요계의 대표 감성 발라더 정승환이 작사가로 참여해 쓸쓸한 겨울 밤의 그리움을 표현했다.


특히 정승환이 안테나 소속 외 뮤지션의 가사 작업에 참여한 건 HYNN(박혜원)의 신곡이 처음이라는 점에서 더욱 큰 의미가 있다. 그간 ‘목소리’, ‘비가 온다’, ‘언제라도 어디에서라도’, ‘어김없이 이 거리에’ 등의 명품 발라드를 통해 따스하고 섬세한 가사를 선보여왔던 정승환은 이번에도 담백하면서도 애틋한 노랫말을 탄생시켰다.


또 발라드 가수 계보를 이으며 ‘발라드 세손’으로 불리고 있는 정승환과 ‘차세대 톱 여성 발라더’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HYNN(박혜원)이 협업해 더욱 관심이 쏠린다.


작곡은 ‘시든 꽃에 물을 주듯’, ‘차가워진 이 바람에 우리가 써있어’ 등 HYNN(박혜원)의 히트곡들을 작업했던 K.imazine가 맡아 수려하고 감성적인 멜로디를 완성했다. 여기에 HYNN(박혜원)의 탁월한 보컬이 더해져 감동을 극대화시켰다.


한편 HYNN(박혜원)은 지난 해 미니앨범 ‘아무렇지 않게, 안녕’을 비롯해 박근태 프로젝트 ‘한 번만 내 마음대로 하자’, ‘구미호뎐’ OST ‘그대가 꽃이 아니면’ 등을 발매하고 ‘복면가왕’ 사상 최연소 가왕에 등극하는 등 괄목할 만한 성장을 거두며 ‘톱 솔로 여가수’로 성장했다.


HYNN(박혜원)의 새 싱글 ‘그대 없이 그대와’는 오는 2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뉴스출처 : 김영일기자]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조광한 남양주시장, 평내호평역 역세권 활성화 위해 우수사례 현장 방문 실시  (포탈뉴스)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평내호평역 역세권 활성화에 대한 구체적인 구상을 위해 용산역 근처 주요 시설에 대한 현장 방문을 실시했다. 9일 조광한 시장은 남양주도시공사 사장을 비롯한 도시공사, 시 관계자들과 함께 용산역 아이파크몰 및 서울 드래곤시티 호텔을 차례로 방문해 역세권에 활성화된 상업 시설을 체험하고 구체적인 사례를 분석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조 시장은 먼저 민자역사 개발의 성공적 사례로 꼽히는 아이파크몰을 방문해 현대산업개발 관계자로부터 설명을 듣고 구역별로 둘러보며, 아이파크몰이 도심 내 중심타운센터로 자리잡게 된 요인을 분석하고 시에서 조성 중인 시설에 접목할 수 있는 부분을 검토하도록 지시했다. 조 시장은 “요즘 유행하는 트렌드를 빠르게 파악해서 우리시 현실에 맞게 접목시키는 것이 우리에게 주어진 과제”라며 “아무래도 공공부문이 민간보다 민감하게 반응하는 것이 어렵기 때문에 평내호평역을 이용하는 이용자 및 인근 주민이 요구하는 핵심을 잘 반영하기 위해서는 공공건축 전문가의 자문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용산역 인근 서울 드래곤시티 호텔에 들른 방문단은 그룹을 나눠 객실담당부 직원들의 설명과 함께 객실

핫이슈

더보기
영주시, 제11회 영주농업대상 명품 분야 ‘선비벌꿀 권용휘’ 선정  (포탈뉴스) 영주시는 5일 영주시청에서 제11회 영주농업대상 명품분야에 ‘선비벌꿀’를 선정했다. ‘영주농업대상’은 명인, 명품, 명소의 3분야로 나누어 고품격 영주농업의 이미지를 높이고 새로운 비전을 제시할 대상자를 선발해 농업인들의 귀감으로 삼아 모범 사례 확산을 통한 농업의 경쟁력 향상을 위해 분야별 지역 최고를 선발하고 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며 실시됐으며, 제11회 영주농업대상의 명품 분야에 선정된 ‘선비벌꿀’ 권용휘씨는 지난 1998년부터 양봉을 시작해 화분과 벌꿀 및 가공품을 국내 뿐 아니라 베트남과 미국, 호주 등으로 수출하고 있다. 또한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 기술이전 협약을 통해 봉산물의 품질향상에 힘쓰고 있으며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스틱형 벌꿀과 화분제품을 생산해 벌꿀 소비촉진에 기여했다. 이외에도 농식품부로부터 농촌융복합산업 인증을 받아 국내 및 해외로 수출이 연결돼 판로를 확대하고 있다. 특히 양봉교육생과 학생들에게 기술지도와 진로체험을 꾸준히 진행해, 지난 2017년에 교육부로부터 교육기부진로체험기관으로 인증을 받는 등 타인의 귀감이 되고 있으며, 고부가 가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