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27 (토)

  • 흐림동두천 10.3℃
  • 흐림강릉 11.6℃
  • 서울 11.1℃
  • 대전 13.1℃
  • 대구 15.4℃
  • 울산 16.6℃
  • 광주 15.6℃
  • 부산 16.2℃
  • 흐림고창 15.5℃
  • 제주 18.9℃
  • 흐림강화 10.5℃
  • 흐림보은 12.5℃
  • 흐림금산 12.4℃
  • 흐림강진군 16.1℃
  • 흐림경주시 16.5℃
  • 흐림거제 15.8℃
기상청 제공

함양군 이·미용 봉사활동

URL복사

 

(포탈뉴스) 경남 창원시 상남동에 거주하는 김유*(남, 62세), 황권*(여, 60세) 부부는 2020년 3월 함양읍 대병마을에 주택을 구입 후 매월 2회 휴무일인 일요일 대병마을을 찾아 이·미용 봉사활동을 해오고 있다.


미용업에 38년간 종사해 오고 있는 황권*은 현재 창원시 상남동에서 탈랜트 미용실을 운영중이며 장애인 학교에서 10년간 이·미용 봉사활동을 하는 등 이웃사랑을 실천해 오고 있다.


이들 부부는 “거동이 불편하거나 외출이 어려운 어르신들에게 재능을 나눌 수 있어 행복하다”며 향후 대병마을에 귀촌을 해 봉사활동을 하며 값진 노후를 보낼 계획이라 전했다.


[뉴스출처 : 경남함양군]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문재인 대통령, 제6회 서해수호의 날 참석 (포탈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해군 2함대사령부 내의 천안함 46용사 추모비에 참배했다. 서해수호의 날 기념식이 끝난 뒤 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천안함 추모비 앞에 헌화하고 분향했다. 목례와 묵념을 하면서 전사자에게 경의를 표하고 영원한 안식을 기원하기도 했다. 이어 천안함 피격 사건 당시 함장이었던 최원일 예비역 대령 및 유가족 대표들을 만나 깊은 위로의 말을 건넸고, 유족들은 감사를 표했다. 문 대통령은 최원일 예비역 대령에게는 “올해 전역하셨죠. 천안함이 (호위함으로) 새로 태어나게 됐습니다”라고 인사하면서 함께 추모비 곁에 있는 천안함 선체 쪽으로 이동했다. 문 대통령은 김록현 서해수호관장에게 천안함 피격 상황을 보고받은 뒤 “당시의 사건 경과는 너무도 생생하게 잘 기억하고 있다. 파손되어 침몰한 선체일지언정 이렇게 인양해서 두고두고 교훈을 얻고, 호국 교육의 상징으로 삼은 것은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천안함은 1차 연평해전에 참전해 공을 세운 함정”이라면서 1999년 연평해전부터 2010년 천안함 피격사건, 그리고 2023년 호위함으로 부활하게 된 천안함의 역사를 되새겼다. 그런 뒤 황기철 국가보훈처장에게 “우리 황 처장은 해군

사회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