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4 (수)

  • 흐림동두천 -3.9℃
  • 맑음강릉 1.7℃
  • 구름조금서울 -1.0℃
  • 구름조금대전 0.2℃
  • 구름많음대구 3.9℃
  • 구름많음울산 4.3℃
  • 구름많음광주 4.6℃
  • 구름많음부산 6.5℃
  • 구름많음고창 4.3℃
  • 구름많음제주 11.0℃
  • 구름많음강화 -2.6℃
  • 구름많음보은 -1.4℃
  • 구름조금금산 -0.2℃
  • 구름조금강진군 5.6℃
  • 맑음경주시 3.4℃
  • 구름조금거제 6.5℃
기상청 제공

연예/방송

연극 '마우스피스', 트레일러 공개

김여진, 유선, 김신록 X 전성우, 장률, 이휘종 “강렬한 연기” 시선 집중

URL복사

 

 

 

(포탈뉴스) 연극 '마우스피스'가 인물의 감정 변화를 순간적으로 포착해 극대화한 트레일러 영상을 공개했다.

 

예술적 재능을 가졌지만 불안정한 환경 속에서 이를 펼치지 못했던 ‘데클란’과 한때 주목 받는 예술가였지만 긴 슬럼프에 갇힌 작가 ‘리비’의 만남을 그린 연극 '마우스피스'는 누군가의 삶을 대변한다는 소재로 창작윤리와 예술의 진정성에 대한 질문을 던지는 작품이다.

 

2020년 초연 당시 깊은 감정선과 완벽한 호흡으로 호평 받았던 김여진, 김신록, 장률, 이휘종이 모두 돌아오고, 믿고 보는 배우 유선, 전성우가 새롭게 합류하면서 “출연진을 확인하지 않고 극장에 가도 될 만큼 믿음직한 배우들이 모였다”는 반응이 이어지며 개막 전부터 화제가 됐다.

 

배우 6명은 절정으로 치닫는 감정의 고조를 보여주며 '마우스피스'를 향한 기대감을 높였다. 김여진, 유선, 김신록은 '데클란'의 인생을 희곡으로 써내려가는 '리비'를 연기하며 희열과 괴로움이 뒤섞인 복합적인 내면을 표현했다.

 

전성우, 장률, 이휘종은 슬픔에 잠긴 모습과 그 슬픔에서 나아 가고자 하는 '데클란'을 섬세하게 그려내 눈길을 끈다.

 

연극 '마우스피스'는 ‘리비’가 쓴 작품과 이 작품에 소재가 된 ‘데클란’의 실제 삶을 동시에 보여주는 ‘메타씨어터’ 방식을 통해 관객에게 그 간극을 더욱 직접적으로 전달한다.

 

‘시대를 꿰뚫으며 예술에 대한 진지한 성찰을 자연스럽게 요하는 수작’ 등 평단의 호평을 받은 연극 '마우스피스'는 소외된 목소리를 세상에 들려줄 권리는 누구에게 있는지, 더 나아가 예술의 가치는 무엇인지 본질적인 질문에 더욱 집중하며 초연보다 깊어진 모습으로 돌아왔다.

 

2021년 연극열전 레퍼토리 연극 '마우스피스'의 트레일러 영상은 연극열전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연은 11월 12일부터 2022년 1월 30일까지 아트원씨어터 2관에서 열기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뉴스출처 : 김영일기자]


포토이슈



사회

더보기


경제핫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