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8 (목)

  • 맑음동두천 23.0℃
  • 구름많음강릉 24.1℃
  • 구름조금서울 25.8℃
  • 맑음대전 24.1℃
  • 구름많음대구 24.5℃
  • 흐림울산 24.2℃
  • 구름조금광주 24.5℃
  • 구름많음부산 24.9℃
  • 맑음고창 24.5℃
  • 구름조금제주 26.7℃
  • 구름많음강화 24.2℃
  • 구름조금보은 21.0℃
  • 구름조금금산 20.4℃
  • 맑음강진군 24.0℃
  • 흐림경주시 23.0℃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정치

대통령 집무실 명칭 '용산 대통령실' 사용

 

 

 

(포탈뉴스) 새 대통령 집무실 명칭이 '용산 대통령실'로 사용된다.

 

대통령실새이름위원회는 최종회의를 진행한 결과, 집무실의 새 명칭을 권고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앞서 대통령실새이름위원회는 국민공모를 거쳐 국민의집과 국민청사, 민음청사, 바른누리, 이태원로22 등 5개 후보를 선정하고, 대국민 온라인 선호도 조사를 진행했다.

 

강인선 대통령실 대변인은 "온라인 선호도 조사 결과, 5개 후보작 중에서 과반을 득표한 명칭이 없는 데다 각각의 명칭에 대한 부정적인 여론을 감안할 때 5개 후보작 모두 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기 어렵다는 데 의견을 모았습니다."고 전했다.

 

위원회는 대통령실 공간조성과 용산공원 조성 등 국민과의 소통을 넓혀가는 과정에서 시간을 두고 자연스럽게 정해지는 이름을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결론을 내리고, 활동을 종료한다고 밝혔다.

 

[뉴스출처 : 대통령실]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김관영 전라북도지사, 도내 국회의원과 “전북특별자치도 특별법” 입법 논의  (포탈뉴스) 김관영 전라북도지사와 전북지역 국회의원들은 7. 27일 서울 여의도에서 전북특별자치도 특별법 제정과 기업유치전략 등 당면한 지역현안 해결을 위한 논의의 장을 가졌다. 이날 회의에서 김관영 도지사와 전북도 국회의원들은 전북도 최대 현안인 “전북특별자치도” 설치를 위한 특별법 제정과 대기업 유치전략을 함께 논의했다. 김관영 지사와 전북지역 국회의원들은 “전북특별자치도” 설치를 통해 전북 “독자권역”을 추진하고, 이를 계기로 전북발전을 이루자고 뜻을 모았다. 김관영 지사는 의원님들께서 “전북특별자치도 특별법 입법에 대한 마음을 모아, 세심하게 챙겨주시길 바란다”면서 “1단계로 올해 말까지 특별법 제정에 목표를 두고 추진하자”라고 밝혔다. (특별법 통과) 지역발전을 위해서는 여야가 따로 없으며, 함께 해야 함을 강조하며, 김관영 도지사와 전북지역 국회의원들은 빠른 시일내에 특별법을 발의하기 위해 노력하기로 하였다. 회의에 참석한 도내 의원들은 “전북을 위해 더는 미룰 수 없다”면서, “최대한 빨리 특별법(안)을 발의하겠다. 여야를 넘어 힘을 모으겠다”고 화답하였다. 특별법 제정 이후, 전북에 실익이 되는 특례들을 면밀히 분석하여,



경제핫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