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19 (월)

  • 맑음동두천 -13.1℃
  • 맑음강릉 -6.3℃
  • 맑음서울 -10.7℃
  • 맑음대전 -9.6℃
  • 맑음대구 -7.3℃
  • 맑음울산 -6.4℃
  • 구름조금광주 -6.6℃
  • 맑음부산 -4.9℃
  • 흐림고창 -11.0℃
  • 제주 3.6℃
  • 맑음강화 -13.0℃
  • 맑음보은 -12.6℃
  • 맑음금산 -11.5℃
  • 맑음강진군 -5.3℃
  • 맑음경주시 -9.3℃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IT/과학

오태석 제1차관, 코스타리카 과학혁신기술통신부 차관과 양자 면담

바이오, 우주 등 과학기술 분야 협력방안 논의

 

(포탈뉴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오태석 제1차관은 11월 4일 서울(달개비)에서 코스타리카 과학혁신기술통신부 자닉시아 비야로보스 빈다스(Jannixia Villalobos Vindas) 차관과 면담을 개최하여 생명공학, 우주 등 과학기술 분야에서의 협력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번 만남은 과기정통부가 개발도상국가의 정보통신정책 수립 및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개최하는 “제8회 국제 정보통신기술 지도력 토론회(11.2~3)”에 참석하기 위한 코스타리카 측의 방한을 계기로 성사됐다.


먼저, 이번 면담에서 오태석 제1차관은 생명공학 첨단기술을 확보하기 위한 연구개발(R&D) 추진방향과 우주 분야 정책 등 한국의 주요 과학기술 현황을 소개했고, 이어 양국 간의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코스타리카는 풍부한 생물다양성을 기반으로 자국의 생명공학 경제를 발전시켜 나가고 있으며, 작년에 우주청을 설립하는 등 우주 분야 육성을 위한 노력을 추진 중이다.


이어, 양국은 작년(’21.7월)에 개최된 제1차 한-코스타리카 과학기술공동위원회를 계기로 착수한 공동연구 사업이 양국의 경쟁력을 증진시킬 수 있다는데 공감하면서, 이와 같은 협력사업의 추진을 통해 연구현장의 협력을 활성화해 나가기로 했다.


마지막으로, 한국 측은 내년에 코스타리카에서 개최 예정인 두 번째 과학기술공동위원회를 준비하는데 있어 적극 협력해 나갈 것임을 밝히는 한편, 2030 세계박람회의 부산 유치 관련 우리나라의 국가적 의지에 대한 코스타리카 측의 관심과 지지를 요청했다.


과기정통부 오태석 제1차관은 “점점 활성화되고 있는 양국 간의 과학기술 분야 협력관계가 더욱 증진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양국 공동의 발전을 이룰 수 있는 다양한 협력 활동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뉴스출처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농촌진흥사업 홍보‘우수 페이스북’등 수상 쾌거!  (포탈뉴스) 충북농업기술원(원장 서형호)은 농촌진흥청에서 주관한 농촌진흥 우수 소셜미디어 분야에서 충북농기원 페이스북이 우수상을 차지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우수상 수상은 소셜미디어를 활용해 농촌진흥사업을 도민들에게 널리 알리고 활발히 쌍방향 소통을 하고 있는 농촌진흥기관을 선발해 사기를 진작시키고 농업인에게 디지털 농업기술과 새로운 특화작목 육성, 신기술 농업 정보 확산 등 디지털소통을 활성화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또한, 농업․농촌 홍보 영상 경진 분야에서는 유기농업의 중요성을 재 발견하고 충북의 청년농업인의 희망을 밝고 역동적인 모습으로 담은 ‘유기농이 여는 건강한 세상, 청년농업인의 희망’과 올해 45년 만에 최대로 폭락한 쌀값으로 농가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는 가운데 우리 쌀가루를 활용해 쌀소비를 늘리는 것에 착안하여 만든 내용의 ‘쌀 소비도 늘리고, 건강도 챙기고, 맛 좋은 쌀빵 ’이라는 작품으로 각각 장려상을 받았다. 한편, 농촌진흥공무원 사진 공모전에서 ‘봄기운에 놀라 겨울잠에서 깬 청개구리’의 작품으로 김대중 주무관이 ‘우수상’을 차지했고, 조건희 공무직의 작품 ‘수박 농사 편하게 할 수 있어요’로 장려상


경제핫이슈

더보기
부동산 분양시장의 플랫폼 “분양7번가” 관심집중  (포탈뉴스) 현재 세계 경제가 흔들리면서 경제적 위기가 지속되고 있다. 우리의 현실도 마찬가지다. 금리 인상 및 소비심리 위축에 따른, 분양 시장에서 선호도가 높았던 아파트 뿐만 아니라 수익형(오피스텔. 지식산업센타)부동산 시장도 상황이 안좋기는 마찬가지다. 더군다나, 현재 입주를 앞두고 있는 투자자 입장에서는 대출 및 이자 부담 등으로 엄두를 못내고 있는 실정이다. 아파트 가격도 전년대비 반토막 수준으로 떨어지면서 전국적으로 부동산 분양 시장에 상당한 영향을 주고 있다. 전반적인 투자 심리가 꺾이면서 부동산에 대한 옥석 가리기가 시작 됐다. 금리 상승에 따른 소비심리 위축은 개인 뿐만 아니라 기업의 발목을 잡는 아킬레스건으로 작용을 하고 있는 실정이다. 미국발 금리 인상으로 국내 시장도 대출 이자에 대한 부담이 커지면서, 우리나라의 부동산 시장의 활성화는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침체되고 있다. 정부는 이러한 시장의 활성화를 위해서 투기과열지구 및 조정대상지역에 대한 부동산 규제들을 해제하기 시작했다. 서울과 수도권 일부지역(성남분당, 수정, 광명, 하남, 과천)을 제외한 전 지역이 비규제지역으로 전환됐다. 부동산 시장의 활성화를 위한 방안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