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0 (금)

  • 맑음동두천 -3.0℃
  • 맑음강릉 3.4℃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0.5℃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4.5℃
  • 구름조금광주 1.3℃
  • 맑음부산 7.5℃
  • 구름많음고창 -0.1℃
  • 구름많음제주 6.8℃
  • 맑음강화 -2.9℃
  • 맑음보은 -0.8℃
  • 맑음금산 -0.3℃
  • 구름조금강진군 3.1℃
  • 맑음경주시 3.8℃
  • 맑음거제 6.6℃
기상청 제공

정치

정장선 평택시장, 홍기원 국회의원 환경부 한강유역환경청장과 하천 지역현안 해결위해 머리맞대

평택호 중점 관리 저수지 지정 건의

 

(포탈뉴스) 연초부터 정장선 평택시장과 홍기원 지역구 국회의원(평택갑)이 지역 하천 수질 등 현안 해결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


평택시는 지난 17일 정장선 시장과 홍기원 지역구 국회의원이 함께 한강유역환경청 조희송 청장을 방문 면담하여 진위․안성천 및 평택호 수질개선과 친수공간 확대 필요성 등 지역 현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정 시장과 홍기원 의원은 한 목소리로 그간의 노력으로 상·하류 평택호 수질관리 지역협의회 구성 등 다양한 수질 개선대책을 추진하고는 있으나 급속한 도시개발로 인해 수질개선 정도가 답보상태에 있고, 평택시 국가하천 대부분 보전·복원지구로 지정되어 있어 유일한 자연유산인 수자원을 활용하려는 평택시의 친수 전략 추진에 어려움이 있음을 호소했다.


또한 평택호를 중심으로 K-반도체 벨트가 형성되고 있어 국가기간산업을 책임지는 중요한 지역으로 부상하고 있으나, 다량의 방류수에 대한 안정성을 걱정하는 지역민들도 늘고 있음을 강조하며 중앙부처의 수질 측정센터 신설 필요성을 피력했다.


이에 조희송 청장은 “평택시에서 건의한 내용들에 대하여 공감을 표시하며 실무진들과 꼼꼼하게 검토하여 평택호가 깨끗하고 안전한 호소가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화답했다.


또한 “평택시가 그동안 보여준 물 환경 개선 의지를 높이 평가하며 앞으로도 이런 만남을 지속적으로 가져 지자체의 현안들을 공유하고 함께 풀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면담을 마무리하며 정 시장은 “평택시는 개발압력과 환경보존이라는 큰 과제를 함께 풀어가고 있다. 앞으로도 자전거 도로가 잘 조성돼 있고 수려한 수변 경관 등 자연적 가치가 뛰어난 진위·안성천 및 평택호 수질개선에 한강청의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뉴스출처 : 경기도 평택시]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윤석열 대통령, 취리히 연방공과대학 방문 및 양자 석학과의 대화  (포탈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현지시간)1. 19일 오후, 스위스 취리히에 소재한 취리히 연방공과대학을 방문, ‘양자 석학과의 대화’ 시간을 가졌다. 이번 대화는, 세계적 연구기관인 취리히 연방공과대학에서 양자 분야 석학과의 대화를 통해 양자 기술 개발 동향을 청취하고, 향후 10년 내에 게임체인저가 될 양자 기술의 선도국가가 되기 위한 전략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취리히 연방공과대학은 아인슈타인, 폰 노이만 등 유명 과학자들의 모교이자, 개교 이래 동문 및 교수 22명의 노벨상 수상자와 2명의 필즈상 수상자를 배출한 세계적인 명문 대학입니다. 초전도 양자 컴퓨터 분야 세계적 권위자인 안드레아스 발라프 교수를 비롯한 다수의 우수 연구자가 재직 중이며, 스위스 국립과학재단에서 지정한 양자 분야 국립연구역량센터로 지정되어 EU 양자플래그쉽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등 유럽 내 양자연구를 주도하고 있다. 이날 대화에서는, 귄터 디세르토리 취리히 연방공과대학 부총장 등 학교 관계자와 안드레아스 발라프 · 클라우스 엔슬린 · 조나단 홈 등 취리히 연방공과대학 양자 분야 연구자들이 참석했다. 또한 우리나라 출신 세계적 양자 석학 김명식 임페리얼칼리지 교수

사회

더보기


경제핫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