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4 (화)

  • 구름많음동두천 -9.9℃
  • 흐림강릉 -0.1℃
  • 흐림서울 -8.4℃
  • 흐림대전 -4.1℃
  • 흐림대구 0.9℃
  • 흐림울산 2.5℃
  • 흐림광주 -1.3℃
  • 구름많음부산 3.9℃
  • 흐림고창 -2.5℃
  • 흐림제주 4.2℃
  • 구름많음강화 -10.7℃
  • 흐림보은 -3.9℃
  • 구름많음금산 -3.3℃
  • 흐림강진군 -0.3℃
  • 구름많음경주시 1.2℃
  • 구름많음거제 3.2℃
기상청 제공

연예/방송

국민가수 이솔로몬, 28일 첫 미니앨범 '새벽이 불쑥 나를 찾을 때' 발매

 

 

 

(포탈뉴스) 국민가수 이솔로몬이 올해 첫 신보로 돌아온다.

 

소속사 n.CH엔터테인먼트는 20일 "이솔로몬이 오는 28일 첫 미니앨범 '새벽이 불쑥 나를 찾을 때'를 발매한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국민가수 공식 SNS를 통해 이솔로몬의 신보 발매를 예고하는 티징 이미지가 공개됐다. 이미지 속 이솔로몬은 재킷을 착용해 댄디한 느낌을 물씬 풍겼다. 또한 우수에 젖은 눈빛으로 아련함을 자아내 앨범명과 어울리는 분위기를 완성했다.

 

'새벽이 불쑥 나를 찾을 때'는 온전히 홀로 남는 시간에 떠오르는 생각과 기억으로 구성된 앨범이다.

 

지난해 11월 직접 작사, 작곡한 싱글 '시인'을 발매한 이솔로몬은 약 2개월 만에 첫 번째 미니앨범으로 돌아와 특유의 감성이 담긴 곡을 선보인다.

 

특히 '내일은 국민가수' 대표 음유시인으로 큰 사랑을 받은 이솔로몬이 앨범명만으로도 감성 짙은 신보를 예고한 가운데, 어떠한 메시지로 리스너들에게 여운을 안길지 기대감이 모인다.

 

이솔로몬은 발매에 앞서 20일 오전 11시 온라인 음반 판매 사이트를 통해 '새벽이 불쑥 나를 찾을 때'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한편 이솔로몬의 첫 번째 미니앨범 '새벽이 불쑥 나를 찾을 때'는 오는 2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뉴스출처 : RNX]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윤석열 대통령, 취리히 연방공과대학 방문 및 양자 석학과의 대화 (포탈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현지시간)1. 19일 오후, 스위스 취리히에 소재한 취리히 연방공과대학을 방문, ‘양자 석학과의 대화’ 시간을 가졌다. 이번 대화는, 세계적 연구기관인 취리히 연방공과대학에서 양자 분야 석학과의 대화를 통해 양자 기술 개발 동향을 청취하고, 향후 10년 내에 게임체인저가 될 양자 기술의 선도국가가 되기 위한 전략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취리히 연방공과대학은 아인슈타인, 폰 노이만 등 유명 과학자들의 모교이자, 개교 이래 동문 및 교수 22명의 노벨상 수상자와 2명의 필즈상 수상자를 배출한 세계적인 명문 대학입니다. 초전도 양자 컴퓨터 분야 세계적 권위자인 안드레아스 발라프 교수를 비롯한 다수의 우수 연구자가 재직 중이며, 스위스 국립과학재단에서 지정한 양자 분야 국립연구역량센터로 지정되어 EU 양자플래그쉽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등 유럽 내 양자연구를 주도하고 있다. 이날 대화에서는, 귄터 디세르토리 취리히 연방공과대학 부총장 등 학교 관계자와 안드레아스 발라프 · 클라우스 엔슬린 · 조나단 홈 등 취리히 연방공과대학 양자 분야 연구자들이 참석했다. 또한 우리나라 출신 세계적 양자 석학 김명식 임페리얼칼리지 교수, 양자 컴퓨터에



경제핫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