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4 (월)

  • 구름많음동두천 27.7℃
  • 구름많음강릉 24.6℃
  • 구름많음서울 30.1℃
  • 구름많음대전 30.3℃
  • 구름많음대구 28.0℃
  • 구름많음울산 23.2℃
  • 흐림광주 26.6℃
  • 흐림부산 23.7℃
  • 흐림고창 22.8℃
  • 박무제주 22.7℃
  • 구름많음강화 25.1℃
  • 흐림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28.5℃
  • 구름많음강진군 26.4℃
  • 구름많음경주시 25.4℃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사회

영광군, 7년 연속 고병원성 AI 청정 지역 유지

가금농가 전담관 운영 및 철새 서식지 소독 등 총력 기울여

URL복사

 

(포탈뉴스) 영광군은 지난 11일 고병원성 AI(조류인플루엔자) 위기경보 단계가 ‘심각’에서 ‘관심’으로 하향 조정됨과 함께 7년 연속 AI 미발생 청정 지역을 유지했다고 밝혔다.


이번 AI는 지난해 11월 26일부터 올해 4월 6일까지 전국적으로 109건이 발생했고 이중 전남지역은 총 9개 시군에서 21건이 발생하였으나, 영광군은 단 한 건의 AI도 발생하지 않았다. 이는 7년 연속 AI 청정 지역 유지라는 뜻깊은 성과이다.


영광군에서는 그동안 거점소독시설 1개소와 가금농가 입구 통제초소 7개소를 운영하며 가축 관련 차량의 통제와 소독을 시행하였고, 축협 공동방제단과 공군 제1전투비행단 협조를 통해 철새서식지 주변 도로와 가금농가를 집중적으로 소독하였다. 또한, 가금농가 전담공무원 49명을 지정하여 1일 1회 전화 예찰과 주 1회 방문점검을 하는 등 청정영광을 사수하기 위하여 총력을 기울였다.


이와 함께 영광군은 이번 AI 위기경보 하향 조정 이후에도 그간 강화된 방역 조치를 완화하되 방역 취약 대상에 대하여는 관리를 강화하여 예방 중심의 방역대책을 추진할 예정이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7년 연속 AI 미발생 청정영광 유지는 축산농가, 축산단체 그리고 여러 기관의 수고로 이루어낸 성과다”며 “농가에서는 앞으로도 AI 청정 지역 유지를 위해 방역수칙 준수를 생활화해달라”고 당부했다.


[뉴스출처 : 전라남도 영광군]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경제핫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