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3 (일)

  • 구름많음동두천 20.1℃
  • 구름많음강릉 19.9℃
  • 구름많음서울 21.4℃
  • 박무대전 22.0℃
  • 구름많음대구 22.8℃
  • 구름많음울산 22.2℃
  • 박무광주 20.2℃
  • 흐림부산 21.1℃
  • 구름조금고창 17.3℃
  • 안개제주 18.5℃
  • 구름많음강화 19.2℃
  • 구름조금보은 20.4℃
  • 구름많음금산 21.9℃
  • 구름많음강진군 20.5℃
  • 맑음경주시 21.9℃
  • 맑음거제 21.3℃
기상청 제공

의료/보건

전라남도, 유흥시설 사적모임 4명까지로 제한

동부권 확진자 급증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시범적용 강화

URL복사

 

(포탈뉴스) 전라남도는 14일부터 유흥주점, 단란주점, 감성포차, 헌팅포차, 콜라텍(무도장 포함) 등 유흥시설 5종과 노래연습장에 대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일부 강화한다고 밝혔다.


최근 여수·순천·광양·고흥 등 동부권에서 166명의 확진자가 발생해 지염감염 확산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조치다. 이에 따라 도내 유흥시설 5종과 노래연습장은 오는 23일까지 5인 이상 모일 수 없다. 이를 위반하면 과태료 및 벌금이 부과된다.


여수·순천·광양·고흥 등은 현재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돼 사적 모임을 4인까지만 허용하고 있다.


전남도는 14일부터 도내 유흥시설 종사자에 대한 진단검사 행정명령을 시행 중이다.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유흥시설과 노래연습장 종사자를 대상으로 선제적인 진단검사를 1주 단위로 실시할 예정이다.


행정명령 위반자에 대해선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10만 원 이하 과태료나 300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이를 위반하고 감염병이 발생하면 검사·조사·치료 등 방역 비용 구상권이 청구될 수 있다.


강영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최근 무증상 감염자가 많아 본인도 모르게 감염되거나 감염시킬 수 있는 매우 위험한 상황으로, 접촉을 최소화하는 것만이 모두의 안전을 지킬 수 있는 길”이라며 “의심증상이 있거나 관련자와 접촉한 사람은 반드시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진단검사를 받을 것”을 당부했다.


[뉴스출처 : 전라남도]


포토이슈



사회

더보기
영덕군 밥상공동체 사업, 반찬배달 서비스 시행해  (포탈뉴스) (사)대한노인회 영덕군지회(회장 김영규)는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노인여가복지시설인 경로당 내 취식이 금지됨에 따라 밥상공동체 사업의 일환으로 오늘 10일부터 반찬 배달 사업을 통해 독거노인들에게 정성을 배달한다. 영덕군 자체사업인 밥상공동체 사업은 지자체 최초로 수년전부터 영덕군에서 시책사업으로 추진해오고 있으며, 공동거주제 형식으로 마을경로당에서 점심을 같이 먹으며 서로의 안부를 챙기고 심리적 위안을 주는 노인돌봄 형식의 사업으로 지역주민들의 호응을 받아 참여 경로당이 점차 확대되어 가던 중 지난해 코로나 19로 인해 경로당 폐쇄 및 시설 내 음식물 섭취 금지 등으로 사업 운영에 차질을 빚었다. 올해 밥상공동체 사업은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대체 방안을 찾고자 더욱 노력하였으며, 그 일환으로 경로당을 찾지 못해 정서적 고독감과 영양 결핍 등을 겪고 있을 지역 어르신들을 직접 방문하여 반찬배달서비스를 통해 안부를 확인하고 건강을 챙기는 사례관리자로서의 역할을 자처하며 지역의 노인복지 향상에 상당 기여하고 있다. 김재성 밥상공동체지원센터장은 “지역 봉사자들이 직접 정성껏 만든 반찬으로 취약계층의 어르신들에게 작은 위안이자 온기가


경제핫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