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9 (일)

  • 흐림동두천 15.9℃
  • 흐림강릉 12.7℃
  • 서울 14.7℃
  • 대전 13.0℃
  • 대구 12.1℃
  • 울산 11.3℃
  • 광주 11.1℃
  • 부산 11.4℃
  • 흐림고창 11.2℃
  • 제주 13.6℃
  • 흐림강화 13.7℃
  • 흐림보은 12.0℃
  • 흐림금산 11.3℃
  • 흐림강진군 11.5℃
  • 흐림경주시 12.3℃
  • 흐림거제 11.3℃
기상청 제공

식품

옥수수 2기작, 완효성 비료 한 번이면 충분

(포탈뉴스) 충청북도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옥수수를 2기작(두번짓기)할 때 완효성(효과가 천천히 나타남) 비료를 사용할 경우 1회 시비면 충분하다고 밝혔다.



옥수수 2기작은 봄철과 여름철에 씨를 파종해 한 해에 두 번 수확하는 방식으로 재배면적이 점차 증가하고 있다.


옥수수는 비료성분을 많이 요구하는 작물이다. 첫 수확 후 두 번째 파종 전에 비료를 뿌리고 경운하는 등 노동력이 많이 소요됐다.


도 농업기술원은 이런 수고를 줄이고자 작년부터 시험을 실시한 결과, 완효성 비료를 시비 추천양의 두 배정도 봄철 파종 전에 단 한번 시비하면 기존의 2회 시비에 비해 상품성이 12% 증가했다.


한편, 시비효과는 토양조건에 따라 차이가 많아 용탈(녹아내려감)이 심한 곳은 비료 성분이 빨리 소모돼 옥수수 생육이 저조할 우려가 있으므로 비료의 추가 투입이 불가피하다.


도 농업기술원 이재웅 전작팀장은 “옥수수 2기작 재배에 완효성 비료의 1회 시비를 권장한다.”라며, “상품성 높은 옥수수 수확을 위해 토양에 대한 사전 분석이 선행돼야 한다.”라고 말했다.


[뉴스출처 : 충청북도농업기술원]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김경수지사, 경남형 긴급재난기본소득 최종점검 (포탈뉴스)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는 17일(금) 오후 2시 온라인 간부회의를 열고 경남형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최종 점검 회의를 가졌다. 아울러 각 실국별 주요 추진 현안에 대한 점검도 이뤄졌다. 경남도 긴급재난지원금은 건강보험료 소득판정기준표 기준중위소득 100% 이하 납부세대를 대상으로 가구별 20~50만 원까지 지원할 예정이다. 다음 주부터 30일 간 대상자에게 우편으로 안내문과 신청서를 발송하고 접수는 읍면동 주민센터를 통해 이루어진다. 현장접수는 사회적 거리 두기를 위해 5부제를 시행한다. 도에서는 도민의 불편 해소를 위해 민생경제 통합안내센터 TF를 설치해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접수 시부터 안내할 예정이다. 또한 상세한 안내와 홍보 그리고 철저한 준비를 통해 시행초기 우려되는 문제점을 최소화해 나갈 계획이다. 지역 고용안정화 대책을 위한 자동차산업 퇴직인력 재취업 지원사업과 고용안정 선제대응 패키지 지원사업 추진방안에 대해서 논의했으며, 코로나19로 비대면 접촉이 일상화된 만큼 포스트 코로나를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행정혁신 추진계획 등 실국별 현안사항도 함께 공유했다. 코로나19 여파로 변화된 일상을 반영해 온라인 행정서비스의 첫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
XD English 화상영어, 원어민과 함께하는 재미있는 어린이용 수업 제공 (포탈뉴스) 요즘에는 영어가 만국 공통 언어가 되었고 자녀에게 영어 조기교육을 시키는 부모도 많다. 이에 모국어처럼 자연스러운 환경에서 배울 수 있는 곳을 찾아 원어민과 직접 대화할 수 있는 화상영어를 활용하는 부모들이 늘어나고 있다. 직접 가야 하는 학원보다는 아이의 학습태도를 직접 볼 수 있는 어린이 화상영어를 활용하는 부모가 많은데, 'XD English 화상영어'은 원어민과 직접 화상 대화를 하면서 영어를 자연스럽게 배울 수 있는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제공해 인기가 높다. 'XD English 화상영어'는 카카오톡, 스카이프 등 여러 무료 플랫폼을 이용해 수업을 진행하며, 강사진은 필리핀 강사로 이루어져 있다. 수업은 기초수업과 심화 수업으로 나누고 있으며, 영어를 잘 모르는 성인도 영어를 재미있게 배울 수 있어 취업준비생이나 직장인들도 많이 이용하고 있다. 기초수업은 파닉스와 영어 노래수업으로 진행된다. 원어민과 함께 영어노래를 부르는 방식으로 자연스럽게 영어단어나 표현 방법, 발음 등을 익힐 수 있다. 기초수업의 경우 알파벳은 알고 있으나 단어를 잘 못 읽거나 리딩 자체를 어려워하는 학생에게 적합하다. 보통 6세부터 12세 사이에 기초수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