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4 (토)

  • 구름많음동두천 24.8℃
  • 구름많음강릉 23.5℃
  • 구름많음서울 25.7℃
  • 구름조금대전 23.1℃
  • 구름많음대구 23.0℃
  • 흐림울산 20.6℃
  • 광주 20.2℃
  • 부산 19.9℃
  • 흐림고창 19.9℃
  • 흐림제주 20.5℃
  • 구름조금강화 22.7℃
  • 구름많음보은 23.6℃
  • 흐림금산 21.1℃
  • 흐림강진군 21.3℃
  • 구름많음경주시 21.7℃
  • 흐림거제 20.5℃
기상청 제공

식품

“약용작물로 봄철 묵은 변비 다스리세요”

참당귀‧황기 차, 생지황 즙 넣은 밥…증상 완화에 도움

(포탈뉴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봄철 이후 증가하는 변비 증상을 완화하는 약용작물로 참당귀와 황기, 생지황을 추천했다.



봄에는 몸속 진액이 말라 배변이 힘들어지는데, 이럴 때 약용작물을 활용하면 증상 완화에 도움이 된다.


참당귀·황기 차= 참당귀와 황기는 공통적으로 성질이 따뜻하고 맛이 달다. 참당귀·황기차를 꾸준히 마시면 오래 묵은 변비를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된다.


참당귀는 메마른 대장에 진액을 보충해 촉촉하게 하고, 황기는 몸에 기운을 더해 배변활동을 원활히 한다. 대장(大腸)의 진액이 줄어들고 배변할 힘이 부족해서 생긴 변비에도 효과적이다.


참당귀에는 데커신과 데커시놀, 황기에는 이소플라보노이드 등이 함유돼 있다. 참당귀와 황기는 배합 비율에 따라 항산화 효과, 항염 효과, 조혈작용 등 각각 쓸 때보다 함께 사용할 때 상승효과가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차 끓이는 법= 끓인 물(2리터)에 말린 참당귀(16g)와 황기(40g)를 넣고 약 20분간 우려낸다.


생지황즙밥= 찬 성질의 지황은 달면서도 약간 쓴 맛이 난다. 지황은 몸속 열을 빠르게 내려주고 어혈을 풀어주며 체액을 보충하는 효능이 있다. 생지황(생뿌리)과 건조한 건지황으로 구분된다.


변이 단단하고 물기가 적으면서 색이 어두운 열성 변비에는 생지황이 좋다. 특히 스트레스로 열이 나고 혈액순환이 잘 안되거나 몸이 건조해 생기는 현대인의 변비를 치료하는 데 효과적이다.


생지황의 주요성분은 카탈폴, 스타키오스 등이다. 농촌진흥청 연구 결과, 생지황은 항산화, 항염, 항균, 항종양, 심혈관계 질환 개선 효과는 물론, 혈당을 낮추고 면역력을 높이는 작용도 한다.


밥 짓는 법= 쌀과 물, 생지황 즙을 4:4:1의 비율로 넣는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김동휘 인삼특작이용팀장은 “변비 증상을 완화하는 보조요법으로 약용작물을 추천하며, 증상에 따라 섭취 방법이나 섭취량 조절은 전문가와 상의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뉴스출처 : 국토교통부]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김포시, 경관계획 재정비안 공청회 개최 (포탈뉴스)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지난 2일 평생학습관 대강당에서 김포시 경관계획 재정비안에 대한 공청회를 개최했다. 이날 공청회에는 관계전문가와 시민,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경관계획 재정비(안)에 대한 발표를 시작으로 전문가 토론, 참석자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으며 경관계획과 가이드라인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김포시 경관계획은 ‘참 아름다운 김포’를 경관미래상으로 정해 추진전략, 경관권역·축·거점에 대한 경관계획과 중점경관관리구역을 통한 경관관리방안, 요소별 경관가이드라인 및 경관운영에 필요한 실행계획 등을 담고 있다. 이날 공청회의 진행과정은 동영상으로 제작해 코로나19 등으로 참석하지 못한 시민들을 위해 시 홈페이지에 게시할 예정이며 경관계획안에 의견이 있는 시민은 10일까지 의견서를 제출할 수 있다. 최병갑 김포시 부시장은 “이번에 정비하는 경관계획은 2030년을 목표로 김포시가 나아가야 할 경관상과 관리방안을 담고 있어 앞으로 예정된 김포한강시네폴리스사업이나 재개발사업 등 각종 개발사업의 경관을 성공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근간을 마련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포시 경관계획(안)은 이번 공청회에서 나온 의견

사회

더보기
김포시 학교급식물류지원센터 부지매입 완료… 2022년 본격 가동 (포탈뉴스) 김포시(시장 정하영)가 최근 학교급식물류지원센터 부지매입을 완료하고 2022년 센터 가동을 위한 본격 사업추진에 들어간다. 학교급식물류지원센터 설립은 민선7기의 공약사업으로 지난 1년 동안 행정절차를 밟아왔다. 김포는 농업생산기반이 갖춰져 있고 도시인구의 증가로 학교급식의 원활한 공급체계에 대한 요구가 많았다. 이에 따라 친환경 무상급식 취지에 맞는 공적 조달체계를 마련하고 아이들의 건강 증진과 김포 우수 농식품의 판로개척을 위한 설립이 추진됐다. 센터는 농가의 접근성이 좋고 모든 학교로 식재료 배송도 용이한 양촌읍 누산리에 자리를 잡았다. 부지면적 8,862㎡에 지상2층 규모로 건립되며 식재료 조달 기능과 함께 식생활 교육장, 조리실습실을 갖추고 학교급식을 종합적으로 지원한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2008년 김포시 학교급식 조례가 개정 된 뒤 12년 만에 드디어 물류기능을 갖춘 센터를 본격 추진하게 됐다”며 “학교급식 식재료에 대한 공적 조달체계를 구축해 우리 아이들의 건강을 책임지고 지역농가에도 활력이 되는 학교급식이 되도록 필요한 모든 지원을 다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학부모, 영양(교)사, 농업인, 로컬푸드 관계자로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