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5 (수)

  • 흐림동두천 25.0℃
  • 흐림강릉 24.5℃
  • 흐림서울 26.0℃
  • 구름많음대전 25.4℃
  • 구름조금대구 27.3℃
  • 구름조금울산 25.9℃
  • 구름많음광주 27.2℃
  • 구름조금부산 26.3℃
  • 흐림고창 27.2℃
  • 흐림제주 29.7℃
  • 흐림강화 25.5℃
  • 구름많음보은 22.4℃
  • 구름많음금산 24.9℃
  • 구름많음강진군 27.1℃
  • 구름조금경주시 25.3℃
  • 구름많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식품

전국 제일의 쌀귀리 생산지 강진군, 쌀귀리 국수 개발

(포탈뉴스) 강진군에서는 세계 10대 슈퍼푸드‘귀리’를 활용한 국수 개발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관내 식당에서 생면을 생산하고 용역수행을 통해 공장에서 건면과 생면을 생산할 계획이다.

귀리 함량을 다양하게 실험하고 있으며 슈퍼푸드 귀리의 영양과 고소한 맛이 어우러진 가장 우수한 국수를 만든다는 목표다.


국수는 반죽시 글루텐(곡류에 들어 있는 불용성단백질) 성분이 많이 첨가될수록 반죽의 찰기가 더해지고 식감이 배가된다. 하지만 귀리에는 글루텐 성분이 낮아 국수와 같은 가공식품 개발에 어려움이 있다. 이에 따라 군은 볶음 쌀귀리 분말, 생쌀귀리 분말 을 첨가하는 등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다.


쌀귀리국수 개발은 생산자에게는 공급처를, 소비자에게는 웰빙 건강식품을 맛볼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쌀귀리국수 시제품 개발 이후에는 시식회 개최를 통해 소비자 선호도를 파악하고, 제품생산 매뉴얼 정립으로 맛·식감·귀리 함량이 최적화된 제품을 생산할 예정이다.


귀리의 종류는 크게 겉귀리와 쌀귀리로 구분되는데, 강진군에서 생산되는 귀리는 100% 쌀귀리이다. 대부분 수입귀리는 ‘겉귀리’로 별도 도정이 필요하고 거친 식감을 가지지만, 쌀귀리는 별도 도정을 거칠 필요도 없고 식감이 부드럽다. 겉귀리에 비해 경쟁력을 갖춘 강진군 쌀귀리는 부드럽고 식감이 좋아 맛좋은 건강 웰빙식품으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군은 대표적 서민 음식 국수부터 아침식사 대용 선식, 떡 등 쌀귀리를 활용한 다양한 가공식품을 개발해 귀리 소비를 촉진시키고, 전국 최고의 쌀귀리 생산지로서 강진군의 경쟁력을 높여간다는 계획이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 쌀귀리는 1차산업(농수산업), 2차산업(제조업), 3차산업(서비스업)으로 이어지는 6차산업 대표 소득 창출 품목으로 부가가치 창출의 원동력이 될 가능성이 무궁무진하다"라며 "전국 쌀귀리의 대부분이 생산되고 있는 강진군에서 쌀귀리를 활용한 가공식품 개발에 힘써 농가소득이 증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강진군 10대 농식품이기도 한 쌀귀리는 추위를 견디는 힘이 약해 깨끗한 자연환경과 풍부한 일조량 등 자연환경을 갖추고 있는 강진군이 쌀귀리 생육의 최적지로 평가받는다. 강진군 쌀귀리는 다년간 실험을 거쳐 경험을 축적해 전국 최고의 품질 및 생산량을 자랑하고 있다.


[뉴스출처 : 전라남도 강진군]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집중호우 대처 긴급 상황점검회의 (포탈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4일 오후, 청와대 국가위기관리센터에서 집중호우 대처 긴급 상황점검회의를 주재했다. 이 자리에서 대통령은 "지나치다 싶을 정도의 예방 점검과 선제적인 사전 조치"를 주문했다. 화상으로 진행된 이번 회의에는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을 비롯해 관계부처 장관들, 김창룡 경찰청장, 정문호 소방청장, 박종호 산림청장, 김종석 기상청장, 김홍희 해양경찰청장과 집중호우 피해지역 시도지사 등이 참여했다. 먼저 문재인 대통령은 "수도권과 중부지방을 강타한 집중호우로 인명과 재산피해가 속출하고 있다"면서 "무엇보다 안타까운 것은, 인명피해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는 점"이라고 말했다. 이어 대통령은 "구조과정에서 희생된 소방대원을 비롯하여 불의의 사고로 아까운 생명을 잃은 분들과 유족들께 다시 한 번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아울러 문재인 대통령은 "앞으로가 더 긴장되는 상황"이라며 "막바지 장마 대응에 더욱 긴장해줄 것을 특별히 당부한다"고 밝혔다. 또한 "정부는 재난대응을 최고 수준으로 끌어올려 위기 경보를 심각 단계로 높였다"며 "지자체와 함께 비상대응체제를 가동하며 피해 최소화에 총력을 기울여주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사회

더보기
덕유산국립공원에서 미확인 반달가슴곰 포획 (포탈뉴스)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이사장 권경업)은 7월 31일 덕유산국립공원 신풍령 인근에서 발신기를 부착하지 않은 멸종위기 야생생물 Ⅰ급 반달가슴곰 한 마리를 포획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포획한 반달가슴곰은 발신기를 착용한 흔적이 없는 수컷으로 몸무게는 141kg, 연령은 5~6세로 추정되며 건강 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또한 목과 왼쪽 앞발에서 각각 올무와 집게덫(창애)에 의한 피해로 추정되는 상처 흔적이 발견되었다. 국립공원공단은 지난해 11월 덕유산국립공원 인근 삼봉산에서 무인센서카메라를 통해 반달가슴곰의 서식을 확인하고 지속적으로 포획을 추진했다. 무인센서카메라로 이번에 포획한 반달가슴곰의 이동현황을 조사하여 올해 6월 11일과 25일 촬영했고, 7월 2일 예측되는 이동 경로에 생포트랩을 설치했다. 국립공원공단은 포획한 반달가슴곰에 발신기를 부착한 후 바로 재방사했다. 아울러 유전자 분석을 통해 지리산 복원 개체와의 혈연관계 또는 개체이력 여부 등을 밝힐 예정이다. 남성열 국립공원공단 국립공원연구원 생태보전실장은 "이번에 포획한 반달가슴곰의 위치추적을 통해 정확한 행동권 연구와 또 다른 개체의 서식여부를 확인할 계획"이라고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