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5 (목)

  • 구름많음동두천 14.5℃
  • 구름조금강릉 15.4℃
  • 구름많음서울 16.2℃
  • 구름많음대전 16.5℃
  • 구름조금대구 19.5℃
  • 맑음울산 17.6℃
  • 구름조금광주 18.9℃
  • 구름많음부산 19.1℃
  • 구름조금고창 16.5℃
  • 구름많음제주 18.6℃
  • 구름많음강화 13.8℃
  • 구름조금보은 15.7℃
  • 구름많음금산 16.3℃
  • 흐림강진군 18.5℃
  • 구름많음경주시 16.9℃
  • 구름많음거제 17.8℃
기상청 제공

식품

남해마늘연구소 ‘시금치크리스피롤’연일 대박

아이들 간식부터 어른들 맥주 안주까지 인기몰이

URL복사

 

(포탈뉴스) 남해군 마늘연구소에서 남해특산품 시금치로 개발한 ‘시금치 크리스피롤’이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시금치 크리스피롤’은 튀기지 않고 구워서 만든 제품으로 바삭함을 유지하면서도 고소한 맛과 남해 시금치 특유의 달콤한 알싸함이 은은하게 퍼지는 게 특징이다.


무엇보다 미생물을 제어하고 영양소 파괴를 최소화하는 조건을 충족시킨 공법으로 만든 시금치 분말을 21가지 국내산 곡물과 혼합함으로써 영양과 맛 모두 면에서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시금치크리스피롤’은 2016년 12월 처음 선보인 이후 현재까지 연간 4,125 박스 정도(일 평균 10~12 박스)씩 판매되고 있다.

최근에는 지역 관광지인 남해 스카이워크 등을 포함한 특산품 판매점에서도 인기를 얻고 있다.


특히 올해 남해군에서 출시한 ‘대표 특산물 꾸러미세트’상품 구성에 포함되면서, 시금치크리스피롤을 맛본 이들로부터 구매 문의가 줄을 잇고 있다.


지난해 9월 미국에서 열린 ‘제46회 LA 한인축제 농수산엑스포’에서는 남해군이 선보인 시금치크리스피롤 120세트가 하루만에 완판되기도 했다.


당시 현지인들의 반응은 ‘미국의 코스코 등 대형매장에 흡사한 제품이 있으나 남해시금치 크리스피롤의 식감이 훨씬 부드럽고 특히 시금치의 연한 초록색 크림이 특이하고 구수한 맛이 일품’이라는 평가였다.


우연히 시식회에 참여했던 한 외국인은 시금치크리스피롤의 맛을 잊지 못해 그 다음날 재구매하기 위해 엑스포장을 찾았다 허탕을 치고 돌아가는 헤프닝도 있었다.


시금치 크리스피롤은 최근 소량이지만 경남무역을 통해서 중국으로도 수출되고 있어 이제는 어엿한 남해군의 대표 특산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누구나 부담 없이 편리하게 맛볼 수 있다는 장점과 구수한 곡물과 시금치가 첨가된 크림이 제공하는 특유의 맛이 인기의 비결로 보인다.


‘시금치 크리스피롤’을 벤치마킹한 진안이나 하동 등에서 홍삼 크리스피롤과 녹차 크리스피롤 등의 유사한 제품을 출시하고 있기도 하다.


남해마늘연구소 양주석 실장은 “단번에 큰 매출을 올리지는 못했지만 꾸준한 인기로 매출을 일으키고 있어 이러한 제품들의 개발 경험이 지역산업을 일으키는데 큰 힘이 되고 있다”며 “최종적으로는 원료가 되는 시금치 재배 농업인에게 안정적인 소득원을 제공하고 지역 명성도 함께 얻어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시금치 크리스피롤은 남해군 특산품 쇼핑몰 남해몰 (http://enamhae.co.kr)에서 구매할 수 있다.


[뉴스출처 : 경상남도 남해군]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오산시 신재생에너지 친환경차량 보급 등 ‘2020 그린뉴딜 6대 전략사업’ 추진  (포탈뉴스) 오산시는 15일 시청 상황실에서 곽상욱 시장과 국·과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그린뉴딜 종합계획 수립을 위한 보고대회를 개최했다. 오산시 2020년 그린뉴딜 종합계획은 자연과 함께 하는 청정도시 오산 건설을 비전으로 6대 전략사업을 주축으로 시민과 함께하는 그린뉴딜 도시 완성을 목표로 2025년까지의 계획을 담고 있다. 주요 내용으로는 △자연과 조화된 녹색 건축물 조성 △친환경 차량 보급 및 대중교통 수송 분담률 확대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통한 에너지 자립도시 구축 △폐기물 자원화로 청정도시 건설 △푸른도시 건설로 온실가스 흡수원 확충 △시민과 함께하는 그린뉴딜 도시 완성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날 보고대회에서는 심흥선 환경과장이 그린뉴딜 종합계획을 수립한 배경과 오산시의 20년간 기후변화와 온실가스 배출량을 설명하면서 각 실과소의 그린뉴딜 종합대책 수립에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회의를 주관한 곽상욱 오산시장은 “지구는 더 이상 인간의 전유물이 아니며 지구온난화와 자연재해 및 유래없는 전염병 등은 환경파괴로 인한 영향”이라고 훈시했다. 이어 “주차장 에너지 제로화 같은 경우 자동차 전기 충전소 설치에만 국한하지 말고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