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5 (수)

  • 흐림동두천 -1.8℃
  • 구름조금강릉 4.2℃
  • 구름조금서울 1.5℃
  • 구름많음대전 3.1℃
  • 구름조금대구 5.0℃
  • 구름조금울산 7.4℃
  • 흐림광주 6.0℃
  • 구름많음부산 9.0℃
  • 구름많음고창 3.7℃
  • 구름많음제주 10.8℃
  • 구름많음강화 -1.0℃
  • 구름많음보은 0.0℃
  • 흐림금산 0.6℃
  • 흐림강진군 5.9℃
  • 구름조금경주시 3.6℃
  • 구름조금거제 6.0℃
기상청 제공

식품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발생으로 스웨덴산 가금류와 가금육 수입금지

URL복사

 

(포탈뉴스) 농림축산식품부는 스웨덴 정부가 가금농장에서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HPAI) 발생을 발표함에 따라 스웨덴산 가금류(닭, 오리, 조류 등)와 가금육의 수입을 11월 18일부터 금지한다고 밝혔다.


스웨덴 정부는 스코네(Skne)州 소재 육용 칠면조 농장(1개소)*에서 HPAI(H5N8형)를 확인하고 살처분 등 방역조치를 발표했다.


이번 수입금지 조치 대상은 ▲살아있는 가금(애완조류 및 야생조류 포함) ▲가금 초생추(병아리) ▲가금종란, 식용란 ▲닭고기, 오리고기 등 가금육·가금생산물 등이다.


스웨덴산 가금류는 올해 수입실적이 없으며, 가금육은 냉동 닭발(1건 24톤)이 수입되어 검역 중이다.


농식품부는 최근 유럽 전역에서 고병원성 AI가 확진되고 있어 이에 따른 수입금지 조치가 총 8개국으로 늘어남에 따라, 수입이 가능한 나머지 EU 국가에 대한 가축질병 발생정보 모니터링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뉴스출처 : 농림축산식품부]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김정섭 공주시장, “공주형 주민자치로 성숙한 풀뿌리 민주주의 구현”  (포탈뉴스) 김정섭 공주시장이 주민이 주인이 되는 공주형 주민자치회 모델을 구축해 풀뿌리 민주주의 실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 시장은 23일 시청 대백제실에서 열린 주간업무보고회에서 “내년은 지방자치가 부활한지 30년이 되는 해로, 주민자치회는 풀뿌리 민주주의를 실현할 수 있는 가장 현실적인 방안이자 실질적인 기반이다”며 이 같이 말했다. 이어 “주민자치는 주민이 지역의 문제를 스스로 찾고 해결하는 적극적인 주민참여를 전제로 하고 있다”며, “주민이 정책의제와 사업을 발굴하면 관은 행정과 재정적인 도움을 통해 실현될 수 있게 적극 뒷받침하는 것이 주민자치의 이상적인 길”이라고 덧붙였다. 특히, “2021년 공주시의 모든 읍.면.동의 주민자치위원회가 주민자치회로 전환되는데 주민자치회가 다양한 지역현안을 포함하는 자치계획을 수립하고 민주적 의사결정 과정을 거쳐 실행력을 확보하는 등 한층 강화된 권한과 책임이 부여되는 것이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서 우선, 각 읍.면.동의 정체성을 확립하기 위해 각 지역의 고유한 역사와 문화, 자원 등을 집대성해 줄 것을 지시했다. 또한, 다양한 시민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스스로 지역의

사회

더보기

신상품/신기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