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6 (금)

  • 맑음동두천 -3.7℃
  • 맑음강릉 4.1℃
  • 맑음서울 -0.4℃
  • 맑음대전 0.4℃
  • 맑음대구 5.2℃
  • 맑음울산 6.2℃
  • 맑음광주 3.2℃
  • 맑음부산 5.4℃
  • 맑음고창 3.6℃
  • 구름많음제주 9.4℃
  • 맑음강화 -2.9℃
  • 맑음보은 -3.7℃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0.9℃
  • 맑음경주시 -1.3℃
  • 맑음거제 7.3℃
기상청 제공

사회

고령친화도시 금천구, 어르신 주거-복지-의료 원스톱 고령자복지주택 짓는다

금천구, 독산13단지 고령자복지주택 사업 본격 추진

URL복사

 

(포탈뉴스) 금천구는 11월 25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공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서울독산13단지 고령자복지주택(복지시설·공동홈 복합건립)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고령자복지주택(복지시설·공동홈)은 금천구 독산13단지 내에 지하 1층부터 지상 7층까지, 연면적 2,430㎡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지상 1층은 독산1동 주민센터 민원분소, 2층~3층은 보건지소, 4층~5층은 데이케어센터, 6층~7층은 수요맞춤형 공공임대주택으로 건립될 예정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금천구는 복지시설(주민센터, 보건지소, 데이케어센터) 건립비를 분담하고 복지시설 운영·관리 업무, 인허가를 위한 행정지원 업무 등을 수행한다. LH공사는 사업부지 제공, 주택 건립비를 분담하게 되며, 전반적인 공사설계 및 건설, 주택 운영·관리를 맡아 수행하게 된다.


금천구는 지난 3월 국토교통부 고령자복지주택 공모사업을 지원하여 서울시에서 유일하게 선정됐다. 본 사업은 지난 10월 실시설계를 완료했고, 2022년 2월 착공을 비롯해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될 예정이다.


한편 금천구는 지난 10월 세계보건기구(WHO)로부터 고령친화도시 인증을 받고 국제네트워크에 가입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독산13단지 고령자복지주택 사업이 한층 속도를 내게 됐다”라며, “주거·복지·의료 복합시설인 고령자복지주택은 늘어나는 노인 인구의 주거와 돌봄에 대한 지역사회의 고민을 해결하는 우수사례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뉴스출처 : 서울특별시금천구]


포토이슈


정치

더보기
문재인 대통령, 국가인권위원회 설립 20주년 기념식 참석 (포탈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5일 서울 중구 명동성당에서 개최된 '국가인권위원회 설립 20주년 기념식'에서 "우리는 자기 삶의 민주주의를 위해 모두의 민주주의가 필요하다는 것을 깨달았고 일상 속 민주주의가 확장되며 비로소 사회적, 경제적 약자들을 돌아보기 시작했다"면서 "인권위는 국가인권위원회법 제1조에 명시된 대로 인간의 존엄과 가치를 실현하고 민주적 기본질서를 확립하기 위한 소명을 다해 왔다"고 말했다. 이날 '스무살 인권, 다시 함께'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된 행사에서 문 대통령은 2007년 ‘장애인차별금지법’ 제정, 보호감호 처분 폐지, 정당한 영장 절차나 재판 절차가 없는 군 영창 제도 폐지, 삼청교육대와 한센인 피해자들의 명예 회복과 보상을 위한 특별법 제정, 채용과 승진에 있어서 나이를 이유로 한 차별 금지, 가사노동자들이 근로기준법의 보호를 받게 된 것 등 인권위원회가 맺은 노력의 결실을 차례로 소개했다. 국가인권위원회는 2001년 11월 25일, 김대중 정부 당시 인권보호를 전담하는 독립적 국가기구로 설립되었다. 문 대통령은 취임 후 인권위의 독립성 강화를 강조해왔으며 국가인권위원회법 제29조에 의한 대통령 특별보고를 정례화하고, 인권위의 조직

사회

더보기


경제핫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