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3 (일)

  • 구름많음동두천 19.6℃
  • 맑음강릉 19.6℃
  • 구름조금서울 22.3℃
  • 구름조금대전 23.3℃
  • 맑음대구 22.4℃
  • 구름많음울산 20.8℃
  • 구름조금광주 21.1℃
  • 구름많음부산 20.6℃
  • 구름조금고창 18.9℃
  • 구름많음제주 20.1℃
  • 구름조금강화 18.5℃
  • 구름조금보은 19.9℃
  • 구름많음금산 22.3℃
  • 구름많음강진군 21.6℃
  • 구름많음경주시 21.7℃
  • 구름많음거제 20.8℃
기상청 제공

IT/과학

강원도·ETRI·한림대 양자기술 업무협약식 및 제11회 강원 미래 과학 포럼 개최

강원양자기술연구소 내달 개소, 양자기술 공동 RnD 및 학과 개설 등

URL복사

 

(포탈뉴스) 강원도는 5월 13일 오후 1시 30분부터 춘천 스카이컨벤션에서 차세대 ICT 기술로 폭발적 잠재력을 가진 양자정보기술 미래 가치를 모색하기 위하여「강원도·ETRI·한림대 양자기술 업무협약식」및 「제11회 강원 미래 과학 포럼」개최한다.


강원도는 국내 ICT 핵심선도 연구기관 및 대학, 기업 등과 협업하여 양자정보 기반기술 공동 R&D 및 기술사업화, 인재양성 등 강원 양자정보기술 산업생태계 조성과 클러스터 구축을 추진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및 한림대학교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금년 6월 말 ‘ETRI 공동 강원양자기술연구소’를 한림대 내에 개설한다.


동 연구소 개설 운영을 통하여 양자기술 분야 ETRI‧강원도 공동협력을 위한 조직 및 인력 등 상호협력을 강화하고, 공동 R&D 추진 및 신규 국책사업 발굴, 네크워킹 활성화 등에 집중할 계획이다.


아울러, 인재 양성을 위해 한림대와 협력하여 학‧연 석박사과정을 운영하고 양자 관련 학과 개설도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강원도는 양자기술 분야 전문 연구인력을 선점하고 각 계 다양한 의견 수렴하고자 ‘강원 양자정보기술 자문단’을 발족할 계획이다.


동 자문단은 본위원회 8명 및 연구위원회 18명으로 구성하고, 수시 협력이 가능한 유연한 형태로 운영될 계획이다.


전문가 네트워크 활성화를 통해 강원 양자정보기술 발전전략 수립 및 국내·외 관련 산업/연구 현황 분석 등을 통해 향후 강원 퀀텀밸리 구축을 위한 중점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날 함께 개최되는 제11회 강원 미래 과학 포럼은 ‘양자와 함께 강원 미래의 문을 열다’라는 주재로 미래 데이터혁명을 선도할 핵심기술인 ‘양자컴퓨팅’에 대하여 중점적으로 논의할 예정이다.


ETRI(한국전자통신연구원) 최병수 양자컴퓨팅연구실장의 ‘양자컴퓨팅 시스템 구현 개요 및 전략’과 KAIST AI양자컴퓨팅 IT인력양성연구센터 이준구 센터장의 ‘양자컴퓨팅 소프트웨어와 응용기술’이라는 주제로 발표가 준비되어 있다.


종합 토론에서는 양자컴퓨팅 중심으로 재편될 새로운 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글로벌 기술협력체계에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전문가들과 함께 강원도 전략을 둘러보면서 현 주소 진단하고 향후 대응방향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최문순 도지사는 개회사를 통해 “이번 업무협약식 및 포럼을 계기로 ETRI 및 한림대학교와 협력을 공공히 하고 6월 개소하게 될 강원양자기술연구소를 중심으로 국내 ICT 핵심선도 기업 및 연구기관을 유치하여 양자정보기술 연구‧산업생태계 조성 및 국가 양자정보기술 클러스터 지정 등 新성장동력 기반 확보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라고 밝혔다.


[뉴스출처 : 강원도]


포토이슈



사회

더보기
영덕군 밥상공동체 사업, 반찬배달 서비스 시행해  (포탈뉴스) (사)대한노인회 영덕군지회(회장 김영규)는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노인여가복지시설인 경로당 내 취식이 금지됨에 따라 밥상공동체 사업의 일환으로 오늘 10일부터 반찬 배달 사업을 통해 독거노인들에게 정성을 배달한다. 영덕군 자체사업인 밥상공동체 사업은 지자체 최초로 수년전부터 영덕군에서 시책사업으로 추진해오고 있으며, 공동거주제 형식으로 마을경로당에서 점심을 같이 먹으며 서로의 안부를 챙기고 심리적 위안을 주는 노인돌봄 형식의 사업으로 지역주민들의 호응을 받아 참여 경로당이 점차 확대되어 가던 중 지난해 코로나 19로 인해 경로당 폐쇄 및 시설 내 음식물 섭취 금지 등으로 사업 운영에 차질을 빚었다. 올해 밥상공동체 사업은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대체 방안을 찾고자 더욱 노력하였으며, 그 일환으로 경로당을 찾지 못해 정서적 고독감과 영양 결핍 등을 겪고 있을 지역 어르신들을 직접 방문하여 반찬배달서비스를 통해 안부를 확인하고 건강을 챙기는 사례관리자로서의 역할을 자처하며 지역의 노인복지 향상에 상당 기여하고 있다. 김재성 밥상공동체지원센터장은 “지역 봉사자들이 직접 정성껏 만든 반찬으로 취약계층의 어르신들에게 작은 위안이자 온기가


경제핫이슈

더보기